뉴스 > 연예

[MK현장] 청정 예능 `나물 캐는 아저씨`, 소확행 선물할까

기사입력 2018-04-30 17:00 l 최종수정 2018-04-30 17: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강영국 기자
↑ 사진|강영국 기자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나물 캐는 아저씨’가 온다. 청정 예능을 표방한 ‘나물 캐는 아저씨’는 안방극장에 소확행을 선물할 수 있을까.
30일 오후 서울 마포구 KBS 미디어센터 심석홀에서 KBS2 새 예능 ‘나물 캐는 아저씨’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박석형 PD를 비롯해 안정환, 김준현, 김응수, 샘 오취리가 참석했다.
‘나물 캐는 아저씨’는 나물과는 전혀 어울리지 않는 아저씨들이 시골에 내려가 직접 나물을 채집하고 밥상까지 차리는 자연산 힐링 예능. 호젓한 산과 들에서 나물을 캐며 수확의 기쁨을 누리는가 하면 나물로 차린 건강한 밥상을 맛보며 도시인들의 대리만족은 물론 천연 웃음까지 선사할 예정이다.
‘금손 안쉐프’ 안정환, ‘근육 초식남’ 추성훈, ‘나물 야망러’ 김준현, ‘나물 로드’ 최자 ‘열혈 나물 러버’ 샘 오취리가 출연한다. 여기에 ‘나물 박사’ 김응수가 특급 게스트로 함께한다.
박석형 PD는 출연진에 대해 “처음부터 말씀드리면 나물에 대해서 뭔가 하고 싶다고 생각할 때 누구를 할까 생각했다. 나물 캐는 아가씨도 있고 아줌마도 있고 할머니도 있고 할아버지도 있다. 나물 캐는 총각도 있는데 나물 캐는 아저씨는 없더라. 나물이라는 존재와 가장 멀리 떨어진 사람들이 아저씨라는 사람인 것 같았다”고 말했다.
이어 “프로그램이 나물에 대해서 조명하고 싶었다. 하나하나 갖고 있는 나물의 특징과 이야기를 전달하면 잘 아는 사람들이 찾는 것보다 모를 것 같은 사람들이 배워가는 과정을 담으면 시청자들도 쉽게 눈높이에 맞춰서 배워갈 수 있지 않을까 싶었다”고 캐스팅 이유를 밝혔다.
사진|강영국 기자
↑ 사진|강영국 기자

안정환은 ‘나물 캐는 아저씨’에 대해 “제가 해본 프로그램 중에 가장 청정 예능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제 역할은 주로 요리를 하고 있다”면서도 “역할을 정해놓고 프로그램에 들어가는 건 아니다. 나물을 캐고 하면서 각자 역할이 자연스럽게 나눠지며 생활했다. 개인적으로 나물을 알고 싶었고 새로운 걸 많이 느꼈다. 한국에만 있는 메밀꽃에 대해서도 알게 됐다”고 프로그램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김준현은 ‘나물 캐는 아저씨’ 멤버 조합에 자부심을 드러내며 “‘나물 캐는 아저씨’는 소확행(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을 의미)을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라고 말했다.
‘삼시 세끼’를 비롯해 ‘나물 캐는 아저씨’와 비슷한 느낌의 프로그램이 있다. 이와 관련 박석형 PD는 “그런 프로그램이 많다는 건 공통점으로 소구가 있는 것 같다”고 설명했다.
계속해서 “차별점은 다른 것보다 저희는 굉장히 미시적이지만 흔한 나물을 통해 우리가 꿈꾸는 통로를 나물로 잡았다. 굉장히 흔하고 신경 쓰지 않은 것들이지만 나물들이 많은 종류가 있고 각각의 나물들에 있는 이야기들이 흥미롭고 관심을 가지면 많이 보인다”며 “나물들을 직접 캐고 이 나물들로 아저씨들이 음식을 하면서 디톡스 하는 느낌, 묵은 때가 빠지는 느낌들이 차별점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최근 ‘숲 속의 작은집’에서 소지섭이 나물을 캐는 모습이 공개돼 화제를 되기도 했다. 박석형 PD는 “‘숲속의 작은 집’은 혼자 자급자

족을 하고 행복을 찾는다. 저희는 출연자부터 많다. ‘숲속의 작은 집’과는 다른 느낌이다. 경쟁의식도 없고 굉장히 다른 프로그램이다. 추구하는 건 같다. 행복을 찾고 조여 있는 마음을 푸는 것은 같을 수도 있다. 굉장히 다른 톤으로 전해질 것 같다”고 강조했다.
‘나물 캐는 아저씨’는 5월 4일 오후 11시 첫방송된다.

skyb1842@mk.co.kr


화제 뉴스
  •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별세…재계의 큰 별 지다
  • 신규 확진 61명…31일 '핼러윈 데이' 집중 방역점검
  • D램 세계 1등 굳혀 반도체 신화창조 일궈
  • 유령도시로 변한 밀라노…프랑스 4만·이탈리아 2만 또 최다
  • 미국 '타임' 표지 97년 만의 변화…'TIME'에서 'VOTE'로
  • 절정 맞은 가을 단풍 '만끽'…한라산 얼음꽃 '장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