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손예진, 정해인에 자책X분노 “전부 내 탓이다”

기사입력 2018-05-11 23: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전한슬 객원기자]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정해인과 손예진이 크게 다퉜다.
11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극본 김은/연출 안판석) 13회에서는 서준희(정해인 분)와 윤진아(손예진 분)가 싸우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서준희는 일방적으로 윤진아를 피했다. 윤진아의 연락을 받지 않은 데다 회사에도 나가지 않았다.
이에 윤진아는 서준희가 회사에 나오기를 벼르다 직접 찾아갔다. 그는 서준희를 끌어내 “내가 아버님 좀 만난 게 이렇게까지 기분 나쁠 일이냐”고 따져 물었다.
그러자 서준희는 “그럼 어떻게 아무렇지도 않냐”면서 “적어도 내 마음부터 확인했어야 한다”고 분노를 토했다.
이에 윤진아는 서준희의 마음을 생각했기 때문이라며 “넌 나한테 거짓말한 거 없

냐”고 물었다. 서준희는 “거짓말한 거 뭐? 어머니가 당장 헤어지라고 따지고 찾아오신 거 말하는 거냐”고 답해 윤진아에 충격을 안겼다.
그러면서 서준희는 “평생 아버지라고 생각할 일 없던 사람이다. 내가 고맙고 감사해야 하는 거냐”고 따졌다. 윤진아는 “내 탓이라는 거냐”라고 울먹이다 “그래, 다 내 탓이다. 억지만 부려 미안하다”고 말한 후 돌아섰다.


화제 뉴스
  • 류호정, 원피스 복장에 일부 누리꾼 막말…진중권 "국회복 따로 있나"
  • 기상청, 역대 최장 수준 장마 왜 예측 못 했나
  • 홍천서 급류 휩쓸린 차량서 실종된 50대 사흘 만에 숨진 채 발견
  • 전공의 파업 예고에 주요 대학병원 "진료 차질 없게 대비"
  • "왜 마스크 안 써" 뜨거운 커피 얼굴에 끼얹은 여성
  • 레바논 베이루트 폭발 참사 사망자 100명 이상…부상자 4천 명 넘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