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라이언 레이놀즈, ‘복면가왕’ 유니콘이었다 “너무 떨려 기저귀 찼다”

기사입력 2018-05-13 17:27 l 최종수정 2018-05-13 17: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라이언 레이놀즈 복면가왕 유니콘 사진=복면가왕 캡처
↑ 라이언 레이놀즈 복면가왕 유니콘 사진=복면가왕 캡처
[MBN스타 손진아 기자] ‘복면가왕’에서 유니콘의 정체는 라이언 레이놀즈였다.

13일 오후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유니콘의 특별 무대가 공개됐다.

이날 유니콘은 뮤지컬 ‘애니’의 ‘투모로우’를 열창하며 존재감을 과시했다.


면을 벗은 그는 영화 ‘데드풀2’의 주인공 라이언 레이놀즈였다.

라이언 레이놀즈는 “안녕하세요. 방금 노래는 죄송하다”며 “엄청 떨렸다. 사실 지금 기저귀 차고 있다”고 재치 있는 인사를 건넸다.

이어 “이 무대에 설 수 있어서 영광이었다. 새로운 도전할 수 있게 기회를 주어서 감사하다”라고 덧붙였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화제 뉴스
  • '뒤끝 퇴직' 논란 김조원, 지난주 금요일에 청와대 떠났다
  • 1∼2살 원생 학대한 40대 어린이집 보육교사에 벌금형 선고
  • 노르웨이 기상청, 아큐웨더 등 해외 기상청 인기
  • 서울 상계역 인근 상가 건물에 승용차 돌진 '쾅'…3명 부상
  • 섬진강 물난리, 4대강 사업 미포함 때문?…의견 분분
  • "숨 막히고 괴로웠다" 경찰관 극단선택 뒤엔 '먼지털이식 감찰' 있었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