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오마이걸 반하나, 6주 활동 마무리 “첫 유닛 도전…후련하고 아쉬워”

기사입력 2018-05-14 09: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오마이걸 반하나 활동 마무리 소감 사진=WM엔터테인먼트
↑ 오마이걸 반하나 활동 마무리 소감 사진=WM엔터테인먼트
[MBN스타 손진아 기자] ‘콘셉트 요정’ 오마이걸(OH MY GIRL)의 첫 유닛 오마이걸 반하나(효정, 비니, 아린)가 6주 간의 음악 방송 종료 소감을 전했다.

지난 13일 오후 방송된 SBS '인기가요‘를 끝으로 오마이걸 반하나는 첫 번째 팝업 앨범 ’바나나 알러지 원숭이‘의 음악 방송 활동을 종료했다. 이날 오마이걸 반하나는 ’바나나 알러지 원숭이‘의 굿바이 무대를 선보이며 오마이걸만의 독보적인 러블리한 매력을 뽐내며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오마이걸 반하나의 리더 효정은 소속사 WM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처음으로 시작했던 유닛인데 팬 분들께서 많이 좋아해주시고 사랑해주셔서 큰 힘이 되었어요! 매 무대마다 즐기고 재미있게 한만큼 후련하기도 해요! 더불어 열심히 준비한 만큼 이렇게 활동이 끝나고 나니 조금은 섭섭하기도 하고요. 여러 가지 감정이 드는것 같아요. 오마이걸의 첫 도전인 오마이걸 반하나 유닛을 사랑해주셔서 감사했습니다! 오마이걸 반하나가 여러분의 기억 속에 행복한 추억으로 남겨졌으면 좋겠어요”라고 막방 소감을 전했다.

지난달 초 오마이걸은 첫 유닛 ‘오마이걸 반하나’를 론칭해 팝업 앨범 ‘바나나 알러지 원숭이’를 발매하여 아이돌 최초로 홈쇼핑을 통해 쇼케이스를 개최. 그동안 본 적이 없는 톡톡 튀는 콘셉트와 예측 불가한 이색적인 프로모션으로 탄탄한 기획력을 인정받았다.

또한 지난 달

말 일본 팬미팅을 시작으로 최근 싱가폴 팬미팅을 성료한 오마이걸은 이후 홍콩, 대만 등 아시아 주요 도시에서 팬미팅 투어를 펼치며 본격적인 글로벌 행보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한편, 성황리에 첫 유닛 활동을 종료하는 오마이걸 반하나가 속한 오마이걸은 오는 26일 홍콩에서 단독 팬미팅을 가질 계획이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화제 뉴스
  • [단독] 서울 한복판 몽골인 집단폭행…피해자 의식불명
  • 인터넷 방송인 진현기, 숨진 채 발견…'진워렌버핏'으로 활동
  • 추미애, 윤석열 '독립수사본부' 건의 즉각 거부
  • [단독] '가짜 무형문화재' 솔송주 5년 전 폭로 무마…"간판 떼고 입막음"
  • [단독] 마스크 나무라자 난동 피운 승객…버스 정차 소동까지
  • [단독] 옵티머스 펀드, 무자본 M&A '자금줄' 정황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