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삼총사’ 10주년 이벤트 ‘엄유민법’ 하이터치회 성황리 마무리

기사입력 2018-05-14 10: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뮤지컬 ‘삼총사’(연출 왕용범, 제작 ㈜메이커스프로덕션, ㈜킹앤아이컴퍼니)측이 12일 10주년 기념 특별 이벤트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뮤지컬 ‘삼총사’가 지난 12일 개막 10주년을 맞아 관객의 성원에 보답하기 위한 ‘하이터치회’를 성황리에 개최해 화제를 모았다.
이번 ‘하이터치회’는 작품과 끈끈한 인연을 이어가고 있는 배우 엄기준, 유준상, 민영기, 김법래, 일명 ‘엄유민법’이 지난 4월 13일 공식 SNS 계정을 통해 내건 10주년 기념 공약의 일환으로, 당일 낮 공연 매진 시 관객들과 하이터치를 통해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기획됐다.
예고대로 지난 12일 한전아트센터에서 진행된 ‘하이터치회’는 ‘엄유민법’과 하이터치를 하려는 관객들로 인산인해를 이루었을 뿐만 아니라, 관객 전원에게 ‘엄유민법’의 모습이 담긴 포스터까지 증정해 뜨거운 반응을 끌어냈다.
이어진 저녁 공연에서는 유료 관객 전체를 대상으로 선물을 증정하는 ‘포르토스’의 보물 이벤트를 진행해 10년동안 변함없이 뮤지컬 ‘삼총사’를 사랑해준 관객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개막 이후 식을 줄 모르는 흥행 열기의 뮤지컬 ‘삼총사’는 지난 4월 9일 만원사례 인증샷을 공개한데 이어, 이번에는 개막 10주년을 맞는 12일 낮공연을 모두 매진 시키며 흥행 전설의 귀환을 입증했다.
뮤지컬 ‘삼총사’는 알렉산드로 뒤마의 대표작으로 손꼽히는 ‘삼총사’를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17세기 프랑스 왕실 총사가 되기를 꿈꾸는 청년 ‘달타냥’과 전설적인 총사 ‘아토스’, ‘아라미스’, ‘포르토스’가 루이 13세를 둘러싼 음모를 밝혀내는 과정을 담은 뮤지컬이다.
1

0주년 기념인 만큼 초연 당시 흥행 돌풍을 견인한 배우 신성우, 엄기준, 유준상, 민영기, 김법래가 다시 무대에 올라 화제를 모았으며 특히 뮤지컬 ‘삼총사’는 10년이 지나도 지치지 않는 배우들의 열정으로 호평을 받고 있다.
한편, 10주년 기념 특별 이벤트를 성황리에 마무리한 뮤지컬 ‘삼총사’는 5월 27일까지 한전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shinye@mk.co.kr


화제 뉴스
  • 레바논 베이루트 폭발 참사 사망자 100명 이상…부상자 4천 명 넘어
  • 기상청, 역대 최장 수준 장마 왜 예측 못 했나
  • 소양강댐 수문 개방…서울 한강 수위 1∼2m 높아질 듯
  • 전공의 파업 예고에 주요 대학병원 "진료 차질 없게 대비"
  • "왜 마스크 안 써" 뜨거운 커피 얼굴에 끼얹은 여성
  • 류호정, 원피스 복장에 일부 누리꾼 막말…진중권 "국회복 따로 있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