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정가은 심경글 “내일이 무섭고 두려워…언제쯤 끝날까” 의미심장

기사입력 2018-05-14 11: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정가은 심경글 사진=정가은 인스타그램
↑ 정가은 심경글 사진=정가은 인스타그램
방송인 정가은이 의미심장한 심경글을 남겼다.

정가은이 14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늘 하루도 무사히 지나간 것에 감사하다. 사실 하루하루가 너무 불안하고 내일이 무섭고 두렵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안 그런척, 괜찮은척하면 정말 괜찮을까봐 그랬으면 해서…부디 내일도 오늘만 같았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특히 그는 “아직 너무 자격이 없나 보다. 내가 이렇게 불안해하니까 소이도 잠을 못 자나 싶고 미안하다”며 딸에 대한 미안함과 애틋함을 드러냈다.

끝으로 “내일이 두렵고, 이 두려움은 언제쯤 끝이 날까요”라며 불안함을 호소했다.

정가은이 남긴 글에 방송인 설수현은 “가은아 우리 모두 불안해…끝나지 않을 불안이

계속 오겠지만 또 그냥 살아진다. 많은 사람이 널 지켜준다”라고 응원했다. 방송인 안선영 역시 “이 또한 다 지나간다. 시간이 약이야. 언제든 필요할 땐 손만 내밀어. 바로 달려가서 잡아줄게”라며 위로와 격려를 건넸다.

한편 정가은은 지난 1월 이혼 소식을 전했으며, 현재 홀로 딸을 키우고 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화제 뉴스
  • 임순영 젠더특보 "실수하신 일 있나" 묻자 박원순 "무슨 말인가"
  • 모더나, 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서 전원 항체 형성
  • 코로나19 신규확진 39명…해외유입 28명·지역발생 11명
  • 홍남기 "주택 공급 확대 위해 그린벨트 해제 검토"
  • 서울 고시텔 화재…불탄 차량서 1명 숨진 채 발견
  • 심상정 '조문 거부' 사과 논란…홍준표 '채홍사' 거론에 비판 쇄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