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박경추 아나운서, `이리와 안아줘` 특별출연 "드라마, 극한직업"

기사입력 2018-05-14 15: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리와 안아줘' 특별출연한 박경추 MBC 아나운서. 사진|강영국 기자
↑ '이리와 안아줘' 특별출연한 박경추 MBC 아나운서. 사진|강영국 기자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MBC 박경추 아나운서가 '이리와 안아줘'에 특별출연한 소감을 밝혔다.
14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서 열린 MBC 새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극본 이아람/연출 최준배)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극중 한재이(길낙원/진기주 분)의 아버지 길성식 역으로 특별출연한 박경추 아나운서는 "처음 제안 받았을 때는 '나한테 왜 이러지'라는 마음이었다"고 말해 장내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박 아나운서는 "물론 드라마 한 번 해봤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막연히는 갖고 있었지만, 아나운서 역할도 아니고, 짧은 역이지만 배우로서 드라마에 나올 수 있을까 열흘 이상 고민을 했다"고 말했다.
이어 "아이에게도 물어봤는데 망설임 없이 '아빠 방송 역사에 흑역사 만들고 싶지 않으면 포기하라'고 하더라. 그런데 내 마음 속에 열망이 있더라. 고민 끝에 하기로 하고, 연기적인 도움도 받고 하면서 과분한 연기를 했다"고 말했다.
박 아나운서는 하지만 "드라마를 만든다는 게 극한 직업이구나 싶었다. 이번 한 번이면 충분하구나 싶었다"며 드라마 촬영에 혀를 내둘

렀다.
'이리와 안아줘'는 희대의 사이코패스를 아버지로 둔 경찰과 피해자의 딸, 서로의 첫사랑인 두 남녀가 세상의 낙인을 피해 살아가던 중 재회하며 서로의 아픔과 상처를 보듬어주는 감성 로맨스다. 장기용, 진기주, 허준호 등이 출연한다. 16일 오후 10시 첫 방송.
psyon@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MBC 기자 인신공격?... '좌표 찍기'로 사이버테러 피해 속출
  • [속보] NSC 상임위 개최…"北 도발집중 행태에 개탄"
  • 윤 대통령 부부 옆에 선 여성…알고보니 현대가 며느리
  • 서울의대 출신 유튜버, 동문 여의사 '외모 품평' 논란
  • "주사 잘 놔요?" 돈스파이크, 간호사에 보낸 메시지 재조명
  • 기부 천사에게 온 행운, '연금복권 1·2등 동시 당첨'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