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박보검, `남자친구` 출연 검토중... 누리꾼 "2년 만의 드라마? 기다릴 것"

기사입력 2018-05-16 10: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인턴기자]
배우 박보검이 드라마 출연을 검토하고 있다는 사실이 알려지자 팬들이 크게 반겼다.
박보검 소속사 블러썸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6일 매일경제 스타투데이에 “'남자친구'는 박보검이 제안받은 작품 중 하나다. 출연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박보검이 출연을 제안받은 드라마 '남자친구'는 다 가진 것처럼 보이는 여자와 아무것도 가진 게 없는 평범한 남자, 부와 명예를 버리는 게 어려운지 평범한 일상을 내놓는 게 어려운 일인지에 대해 그리는 작품. 박보검은 평범한 남자 김진혁 역을 제안받았다.
'남자친구'는 드라마 ‘예쁜 남자’, ‘딴따라’, 영화 '7번방의 선물', '상의원', ‘국가대표2’, ‘형’ 등을 쓴 유영아 작가가 대본을 맡아 기대를 더한다.
이 소식이 알려지자 누리꾼들은 "드디어 나오나요?! 2년만의 드라마! 기다렸습니다", "박보검의 선택을 믿고 기다리겠지만. 그래도 해줬으면 좋겠다", "마음 같아서는 1년에 드라마 3편은 나와주길 바란다", "2년이나 기다려서 이제는 아무거나 빨리 해줬으면 싶다", "드라마 이야기가 나와서 반갑다", "드디어 드라마 해주나요? 기다리고 있겠습니다" 등 박보검의 출연 확정을 애타게 기다렸

다.
박보검은 지난 2016년 종영한 KBS2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으로 아시아 왕세자에 등극한 이후 오랜 시간 차기작을 골라왔다.
한편, 박보검은 최근 JTBC '효리네 민박2'에 출연, 열정 넘치는 만능 알바생의 면모를 뽐내 큰 사랑을 받았다.
ksy70111@mkinternet.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문 대통령 "피해자는 여성…최윤희 차관이 더 큰 역할 해달라"
  • 이낙연, 당 대표 출마선언서 '책임' 7번 언급…"가시밭길 마다 않겠다"
  • "감시 스트레스에 공황장애도"…CCTV로 감시하는 '빅브라더' 사장님들
  • 백영재 한국필립모리스 대표 "'전자담배 판촉 금지 법률안' 유감"
  • 중국 여성, 홍수로 물에 띄운 비상용 타이어 위에서 '출산' 화제
  • 하태경 "정의당, 안희정에만 왜이리 가혹…참 못됐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