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크라임씬’ 해외서도 통했다…2018 뉴욕 TV&필름 페스티벌 수상

기사입력 2018-05-16 11: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백민경 인턴기자]
‘크라임씬’이 2018 뉴욕 TV&필름 페스티벌 본상(Finalist Certificate Awards)을 수상했다.
15일 JTBC 예능프로그램 ‘크라임씬’ 측은 지난달 10일 라스베가스 NAB쇼륨의 갈라쇼에서 '크라임씬'이 본상 수상작으로 선정됐다고 알렸다.
뉴욕 TV&필름 페스티벌은 1957년 시작되어 전 세계 50개국 이상에서 참여하고 있는 세계적인 시상식으로 반프상(Banff World Media Festival), 국제에미상(International Emmy Awards)과 함께 세계 3대 TV상으로 분류된다. 매년 다양한 카테고리의 TV작품을 비롯해 촬영, 미술, 편집 등 다양한 부문으로 시상을 하며 세계의 TV콘텐트 수준과 트렌드를 확인할 수 있는 자리로 평가 받는다.
‘크라임씬’은 실제 범죄사건을 재구성한 상황에서 출연자들이 직접 용의자 및 관련 인물이 되어, 범인을 밝혀내는 RPG(Role-Playing Game, 역할 수행 게임) 추리예능 프로그램이다. 현재 시즌3까지 진행된 '크라임씬'은 영화보다 더 영화 같은 스토리 라인과 사건 현장을 그대로 옮겨 놓은 세트, 출연자들의 완벽한 추리로 많은 시청자에게 웰 메이드 예능이라는 호평을 받으며, 탄탄한 마니아 팬층을 보유하고 있다.
한편 ‘크라임씬’은 올해 미국 휴스턴에서 열린 ‘휴스턴 국제 영화 영상 페스티벌(WorldFest Houston)’에서 TV 엔터테인먼트 경쟁 부문 금상을, 아시아 최대의

TV 시상식인 ‘아시안 텔레비전 어워즈(ATA:Asian Television Awards)’에서 최고의 게임·퀴즈 프로그램(Best Game or Quiz Programme)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하며 작품성을 인정을 받은 바 있다.
bmk221@mkinternet.com
사진제공|JTBC '크라임씬'[ⓒ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주군' 잃은 박원순계 흩어지나? 뭉쳐서 영향력 발휘하나?
  • [속보] 박원순 장례위 "내일 영결식 코로나 고려 온라인으로"
  • 프랑스에서 승객에 마스크 착용 요구했다 집단 구타당한 기사 끝내 사망
  • "신고했더니 취하 종용"…1년 된 '직장 내 괴롭힘 금지법' 어떻기에
  • 기재차관 김용범 "한국판 뉴딜 구상, 미·유럽 고용안전망 반면교사 삼아"
  • 채팅앱서 만난 중학생 5년 동안 협박해 성폭행…징역 8년 선고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