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M+인터뷰②] ‘범바너’ 조효진 PD “유재석 출연? 새로운 구석에 끌렸다더라”

기사입력 2018-05-16 12: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범인은 바로 너 조효진 PD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사진=넷플릭스
↑ 범인은 바로 너 조효진 PD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사진=넷플릭스
[MBN스타 백융희 기자] ‘범인은 바로 너!’ 조효진 PD가 유재석의 합류에 대한 에피소드를 밝혔다.

지난 4일 첫 공개한 넷플릭스 예능프로그램 ‘범인은 바로 너!’의 조효진 PD와 김주형 PD는 최근 서울 종로구 삼청동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인터뷰를 진행했다.

‘범인은 바로 너!’는 첫 공개 후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순위에 오르는 등 뜨거운 반응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범인은 바로 너!’는 첫 방송 전부터 화제를 모았다. 그리고 그 중심에는 유재석이 존재한다. 매 프로그램마다 ‘대박’을 터트리는 그가 넷플릭스 예능을 통해 대중과 처음 만나게 된 것.

유재석은 SBS 예능프로그램 ‘X맨’, ‘패밀리가 떴다’, ‘런닝맨’에 이어 넷플릭스에서 조 PD, 김 PD와 손을 잡았다. 특히 최근 종영한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 종영 이후 유재석이 새롭게 선보이는 프로그램으로 주목을 끌었다.

조효진 PD는 “넷플릭스와 새 예능을 하기로 결정한 후 유재석 씨에게 갔다. 만나서 프로그램에 대해 설명하니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지만, 그 지점이 재미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며 “새로운 구석이 있을 수 있을 것 같다고 출연 의사를 밝혔다”고 말했다.

이어 “예를 들면 사람이 눈앞에 죽어있으면 살인사건이다. 하지만 이 사람을 진짜 죽었다고 생각해야 하는 건지, 아니면 예능으로 풀어갈지에 대해 고민하는 거다. 하지만 우리도 정답을 정해놓고 가지 않았기 때문에 일단 해보자고 하고 같이 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특히 조 PD는 첫 회가 공개된 후 유재석의 반응에 대해 “첫 방송 후 고맙다고 연락이 왔다”며 “추후 몰입하는 쪽으로 사건을

풀어가기로 결정했다”고 털어놨다.

또 “유재석 씨의 말처럼 다양한 예능, 새로운 프로그램을 선보이고 싶다. 국내 예능은 한 포맷이 히트하면 한쪽으로 쏠리는 경향이 있다. 현재 국내 예능 시장이 다변화가 되는 만큼 우리 역시 다양한 예능을 통해 대중과 만나고 싶다”고 바람을 전했다. (인터뷰③에서 이어집니다) 백융희 기자 byh@mkculture.com

화제 뉴스
  • '기사회생' 이재명, 이낙연 대세론 넘어설까…차기 대선판도 요동
  • 산책로 옆 유실지뢰 3,034개…장마철 아슬아슬 '시한폭탄'
  • [코로나19 반년] "백신 최소 1년, 치료제는 내년 상반기 전망"
  • [종합뉴스 단신] 동원예비군 훈련, 이르면 9월부터 '당일치기' 대체 검토
  • 문 대통령 "부동산 투기로 더 이상 돈 벌 수 없을 것"
  • 버스 기사가 운전 중 의식 잃고 가게 돌진… 18명 부상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