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한끼줍쇼’ 위너 송민호, 또 다시 굴욕?…"‘꽝손’ 벗어날까"

기사입력 2018-05-16 15: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한끼줍쇼' 송민호. 사진|JTBC
↑ '한끼줍쇼' 송민호. 사진|JTBC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유수아 인턴기자]
송민호는 ‘꽝손’ 굴욕에서 벗어날까.
16일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에는 위너 송민호와 김진우가 강남구 삼성동에서 밥동무로 출연한다. 송민호는 지난 해 출연에서 실패를 맛본 후 한 끼에 재도전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송민호는 실패 밥동무로서 설욕의 한 끼를 위해 시작부터 의욕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 지난 방송에 이어 강호동과 또다시 한 팀이 된 민호는 ‘민호동’ 재결합에 기뻐하며 “위너는 성공할 것! 오늘은 이름값 해야된다”라며 패기 넘치는 모습으로 강호동을 만족시켰다.
하지만 여전히 한 끼의 벽은 높았고 위너의 도전 역시 쉽지 않았다. 송민호는 두 번째 벨 도전임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긴장한 모습으로 벨을 눌렀다. 하지만 계속되는 무응답과 거절 릴레이에 초조한 모습을 감추지 못했다. 이에 강호동은 “너는 캐릭터가 확실히 잡혔다”라며 실

패를 예감한 듯한 발언으로 송민호를 압박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또한 첫 벨 도전에 나선 김진우 역시 계속되는 인지도 굴욕에 좌절했다는 후문이다.
위너 송민호와 김진우의 한 끼 도전은 16일 오후 11시에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에서 확인할 수 있다.
410y@mkinternet.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비건 다음 주 방한"…10월 북미회담 가능성
  • [속보] 코로나19 어제 63명 신규 확진…지역발생 36명·해외유입 27명
  • "구급차 막은 택시로 환자 사망" 논란…경찰 수사
  • 대구 한복판 동성로 연기학원서 10명 집단감염
  • 검사장 회의 9시간 만에 종료…수사지휘권 행사 부당·재지휘 요청해야"
  • [단독] "재발급받았는데 또 털려"…해외직구 위험 숨긴 카드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