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이서원, 女 연예인 성추행 뒤 흉기위협...검찰 송치

기사입력 2018-05-16 21:30 l 최종수정 2018-05-16 21: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배우 이서원(21)이 강제 추행 및 특수 협박으로 검찰 조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16일 중앙일보는 이서원이 지난달 동료 여성 연예인을 성추행하고 흉기를 이용해 협박한 혐의로 검찰 조사를 받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에 따르면 이서원은 함께 술을 마시던 여성 연예인 A씨에게 신체 접촉을 시도하다 거부당했고, 이후에도 이서원이 신체 접촉을 시도하자 A씨가 남자친구에게 전화를 걸었다. 이에 화가 난 이서원

이 흉기로 A씨를 협박한 것으로 전해졌다.
서울 광진경찰서는 지난달 8일 이서원을 입건해 조사, 혐의가 있다고 보고 이달 초 서울동부지검에 기소 의견으로 송치했다.
이서원은 현재 KBS2 '뮤직뱅크' MC를 맡고 있으며, 21일 첫 방송하는 tvN 새 월화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 어바웃타임'에 캐스팅돼 촬영 중이다.
trdk0114@mk.co.kr

화제 뉴스
  • 8월부터 외식 1만 원 할인쿠폰 330만 장 선착순 지급
  • 새벽 통영 모텔서 화재…투숙객 15명 대피
  • [속보] 정총리 "다주택 고위공직자 매각하도록 조치"
  • WHO "코로나19 공기감염 가능성 새 증거 인정"
  • 서울 지하철 4호선, 범계역서 전기장애로 멈춰…운행 지연
  • '10분 내 세균 99% 박멸'…삼성, 코로나 사태에 '스마트폰 살균기' 출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