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라스’ 고두심X이계진, “급이 다른” 46년지기 우정 뿜뿜

기사입력 2018-05-16 23: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허은경 객원기자 ]
‘라스’ 고두심과 이계진이 46년지기의 티격태격 우정을 과시했다.
16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이계인, 고두심, 브라이언, 차은우가 출연하는 '심봤다-한심, 두심, 세심, 사심'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MC들은 “여전히 고우시다”라며 고두심을 소개했다. ‘라디오스타’는 첫 출연인 바. 이에 고두심은 “이 자리에 나오면 지금까지 (저에게) 안했던 역할이 오지 않을까 해서 나오게 됐다”라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고두심은 현재 촬영 중인 '나의 아저씨'에 대해 "드라마에 어머니가 그렇게 많이 나오지 않는다. (출연료가) 비싸다고 조금만 나오기 때문에 오늘 시간을 냈다"라고 설명했다.
이에 이계인이 나서서 “컷 수대로 돈을 받냐"고 질문했고, 고두심은 "그럴 때도 있다. (너는) 그렇게 계약을 안

해봤구나. 급이 다르대도"라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한편 이계인은 공식적으로 자신이 짝사랑한 배우로 고두심을 언급한 바 있다. 두 배우는 22년 간 방송된 한국 드라마 사상 최장수 드라마 MBC ‘전원일기’에 함께 출연한 배우이자 1972년 MBC 공채 탤런트 동기로, 현실 남사친-여사친 관계를 유지해 왔기에 이날도 특별한 케미로 웃음을 안겼다.


화제 뉴스
  • 추미애, 검사장들에 "흔들리지 말고 국민을 향해 올바른 길 걷자"
  • '집단 감염' 광주 일곡중앙교회 시설 폐쇄 "방역수칙 안 지켜"
  • 황희석 "윤석열 부인 주가조작 연루 의혹…머지않아 드러날 현란한 행각"
  • 거주하는 할머니 없는 정의연 마포쉼터…"8년 만에 문 닫는다"
  • "사망하면 내가 책임진다"…'구급차 막은 택시' 사건 수사 강화
  • 코로나 19 변종 바이러스 등장, 전파 속도 빠르고 전염성 강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