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어바웃타임` 이상윤 "스태프 글 사실 아닐것…돈독하게 촬영 중"

기사입력 2018-05-17 15: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어바웃타임' 배우 이상윤. 사진|강영국 기자
↑ '어바웃타임' 배우 이상윤. 사진|강영국 기자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배우 이상윤이 '어바웃타임' 촬영 스태프로 추정되는 누리꾼 글에 대해 입을 열었다.
17일 오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tvN 새 월화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 어바웃타임'(극본 추혜미/연출 김형식)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그동안 '어바웃타임' 출연 중이던 배우 이서원이 성추행 및 흉기 협박 사건으로 중도 하차한 뒤,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어바웃타임' 스태프로 추정되는 누리꾼이 "12회까지 촬영 끝났는데 죽고싶다ㅠㅠ"라며 촬영 일정표를 올리며 고충을 토로해 관심을 받았다.
이와 관련해 이상윤은 "스태프분의 글을 봤다. (하지만) 이건 저희 스태프가 올린 게 아니라는 확신을 가졌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처음에는 '누가?'라고 했다가 아무도 생각이 안 들더라"며 "작품에 돈독하게 행하고 있다. 그게 작품에 녹아들 것이다. 기대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하지만 이서원의 분량 및 캐릭터상 해당 캐릭터를 대신 할 배우와의 재촬영은 불가피한 상태. 연출자 김형식 PD는 "제작 일정에 차질 없도록 하기 위해 1, 2부부터 재촬영을 하거나 편집을 통해 방송에 차질이 없고 문제가 되지 않도록 노력하고 있다"면서 "스태프가 올린 글처럼 배우의 하차로 인해 벌어질 수 있는 일정상의 무리나 어려움을 대비하기 위해 추가 인력을 투입하거나 다른 일정을 조율하면서 협의 중이다"라고 말했다.
'멈추고 싶은 순간: 어바웃타임'은 수명

시계를 보는 능력을 지닌 여자 최미카(이성경 분)와 악연인지 인연인지 모를 운명에 엮인 남자 이도하(이상윤 분)가 만나 사랑만이 구현할 수 있는 마법 같은 순간을 담아낸 운명구원 로맨스다. 이상윤, 이성경, 임세미, 한승연, 김로운 등이 출연한다. 21일 첫 방송.
psyon@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트럼프 공식석상서 처음 마스크 착용... "적절한 장소에서 마스크 쓰는 거 좋아해"
  • 프랑스에서 승객에 마스크 착용 요구했다 집단 구타당한 기사 끝내 사망
  • 아베, 日 입국 제한 완화…"한국·중국보다 대만 우선"
  • 광주 코로나19 확진자 5명 추가 발생…누적 161명
  • 밤 전국 장맛비 확대…남부 중심 300mm↑ 많은 비
  • 채팅앱서 만난 중학생 5년 동안 협박해 성폭행…징역 8년 선고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