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프로듀스48’ 안준영PD “12명 데뷔? 한 명이라도 더 기회주고 파”

기사입력 2018-06-11 16: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프로듀스48’ 안준영PD 사진=Mnet
↑ ‘프로듀스48’ 안준영PD 사진=Mnet
[MBN스타 김솔지 기자] ‘프로듀스48’ 안준영PD가 최종 데뷔조 멤버로 12명을 정한 이유에 대해 설명했다.

11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 서울 두베홀에서 Mnet ‘프로듀스48’ 제작발표회가 진행된 가운데, 이날 현장에는 김용범CP, 안준영PD, 이승기, 이홍기, 소유, 치타, 배윤정, 최영준, 메이제이 리와 전 출연자가 참석했다.

이날 안준영PD는 앞서 최종 11명으로 데뷔했던 아이오아이, 워너원과 달리 이번 ‘프로듀스48’에서는 12명이 데뷔조로 결성되는 점에 대해 “시즌 1,2와는 달랐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있었다. 데뷔조가 짝수였으면 좋겠다고 생각했고, 홀수일 때 주는 여러 우려를 만들고 싶지 않았다

”고 설명했다.

이어 “한 명이라도 기회를 더 주고 싶어 12명으로 확정지었다”고 덧붙여 말했다.

‘프로듀스48’은 한국의 대표적인 아이돌 선발 프로그램 ‘프로듀스101’과 아키모토 야스시의 탁월한 프로듀싱 능력의 산물인 일본 ‘AKB48’ 시스템을 결합한 초대형 프로젝트다.

오는 15일 첫 방송한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최강욱, 1심 무죄 선고에 "예상하고 기대한 결과"
  • 심야택시 호출료 최대 5천원…연말 기본요금 1만원 넘을 수도
  • "문재인 정부, '탈원전 시 5년 후 전기요금 인상 불가피' 알고도 추진했다"
  • 이재명 "윤석열 정부, 헛발질로 판명난 '북풍몰이' 빌미로 보복감사"
  • 박수홍, 검찰 조사 중 부친에게 폭행·폭언 당해…병원 후송
  • "필로폰하면 살 빠지는데"…마약 전문 유튜버도 놀란 돈스파이크 몸 사이즈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