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유정훈 대표 ‘메리크리스마스’X 中화이브라더스 업무협약 체결

기사입력 2018-06-27 10:27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메리크리스마스’가 중국 화이브라더스와 업무 협약을 맺는다.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27일 “메리크리스마스가 중국 최대 규모의 엔터테인먼트 그룹 화이브라더스와 콘텐츠의 공동 기획과 제작을 위한 업무 제휴 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해당 업무협약에 따르면, 메리크리스마스는 중국 화이브라더스와 영화 콘텐츠의 공동 기획과 제작에 검토 및 투자, 배급에 관한 전략적인 업무협업을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앞서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유정훈 전 쇼박스 대표와 손잡고 글로벌 콘텐츠 스튜디오 메리크리스마스를 설립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2007년부터 11년간 영화투자배급사 쇼박스를 이끌었던 유 대표는 재임 기간 중 국내 투자배급사 중 유일하게 6년 연속 영업이익 흑자달성 기록을 세운 인재. 2015년은 ‘암살’, ‘내부자들’, ’사도’, ‘조선명탐정: 사라진 놉의 딸’ 등 11편을 배급해 3693만명의 관객을 모으기도 했다.


화이브라더스는 최근 ‘캡틴아메리카: 시빌워’, ‘어벤져스: 인피니티워’ 등을 연출한 루소브라더스와 함께 Agbo라는 스튜디오를 설립했다. 영화를 비롯해 드라마, 음악, 매니지먼트, 테마파크, 뉴미디어 등 종합 엔터테인먼트 업계를 선도하는 중국 최대의 미디어 그룹이다
kiki2022@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