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동상이몽2` 인교진, 소이현+1만관중 앞 `꿈의 한화 시구 재도전`

기사입력 2018-08-18 14: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성정은 기자]
'동상이몽2' 인교진이 꿈의 시구에 재도전한다.
20일(월)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 시구를 하기 위해 마운드에 오른 인교진의 모습이 공개된다. 지난 5월 한화 이글스 경기의 시구자로 초청 받았지만 우천 취소로 시구의 꿈이 좌절됐던 인교진이 팬들의 열화와 같은 성원으로 3개월 만에 시구 재도전에 나섰다.
인교진은 “시구 날짜 들어보고 기상청 확인했어요. 날씨가 맑더라고요. 외국 기상청도 다 봤습니다”라며 한껏 고조된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인교진의 소속사 대표는 2주 안에 약속한 몸무게에 도달하지 못하면 시구 날짜를 미루겠다며 강경하게 나왔다.
이에 인교진은 날렵한 모습으로 당당하게 시구를 하기 위해 눈물겨운 막바지 다이어트에 돌입했다. 땀복을 입고 집 근처 산을 뛰고, 로잉머신을 하는 등 폭염 속에서도 쉬지 않았던 그의 노력이 빛을 발할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드디어 인소부부는 다시 한 번 한화 이글스 대전 구장에 입성했다. 지난번과는 달리 수많은 관중에 잔뜩 긴장한 인

교진은 '패대기 시구'를 던질까 불안에 떨며 연습을 멈추지 못했다는 후문. 인교진이 1만 관중 앞에서 30년 한화 골수팬 다운 역대급 시구를 보여줄 수 있을지는 20일(월)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에서 공개된다.
sje@mkinternet.com
사진제공|SBS[ⓒ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미 육군 천600명 워싱턴 D.C. 투입 초읽기
  • [단독] 성형외과 안면윤곽수술 받은 20대 중태
  • 불안 속 178만 3차 등교…보건교사들 '한숨'
  • 운전대에 쇠사슬로 몸 묶고 분신 시도
  • "어린이 환자 2명 가와사키증후군" 신규확진49명
  • 삼성 "무리한 수사" vs 검찰 "결과 지켜봐야"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