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송혜교♥` 송중기, 결혼 후에도 여전한 소년美...“사랑한다, 살아간다”

기사입력 2018-08-18 14: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우주 인턴기자]
송중기가 데뷔 10주년을 맞아 패션지 커버를 장식했다.
패션지 에스콰이어의 9월호 커버 주인공은 tvN '아스달 연대기'로 복귀하는 배우 송중기. 공개된 화보 속 송중기는 송혜교의 남편으로 이제 품절남이라는 사실이 무색할만큼 여전한 동안 외모로 매력을 발산한다.
송중기의 커버스토리 제목은 "사랑한다, 살아간다". 미모의 톱배우 송혜교와 신혼생활을 즐기고 있는 송중기의 근황이 엿보일 인터뷰 내용이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송중기는 다소 긴 머리를 파마하고 영화 '늑대소년' 때와 비슷한 소년미까지 발산하고 있어 보는 이의 시선을 강탈했다. 하지만 클로즈업 샷에서는 남성미와 성숙미까지 엿보여 곧 복귀할 그의 새 작품에도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송중기가 복귀할 새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는 내년 상반기 tvN에서 방송을 앞두고 있으며 '선덕여왕', '뿌리깊은 나무', '육룡이 나르샤' 등을 공동 집필한 사극계의 거장 김영현, 박상연 작가가 극본을 맡았다. '미생', '시그널', '나의 아저씨' 등을 통해 특유의 섬세한 연출을 선보인 김원석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기대를 모으고 있다. 송중기는 아스달에서 재앙의 별이라 불리는 푸른 객성의 기운을 타고 태어난 '은섬' 역을 맡아 김지원 장동건과 호흡을 맞춘다.
송중기의 아내이자 배우 송혜교도 남편과 함께 복귀를 알린 바 있다. 송혜교는 박보검과 드라마 '남자친구'로 돌아온다. 그녀 또한 2년만의 컴백. 송중기가 친동생처럼 아끼는 박보검과의 드라마 속 러브라인이 뜨거운 관심사다. 송혜교의 차기작은 tvN 수목극으로 11월 첫 방송이 확정됐다.
한편, 송혜교·송중기 부부는 KBS2 드라마 '태양의 후예'를 통해 만나 극중 연인에서 실제 부부로 발전했다. 지난해 10월 31일 결혼식 이후에도 두 사람은 볼링장, 국

내외 지인 결혼식, 식당, 여행지, 아이유 콘서트 등에서 소탈한 데이트가 포착되면서 한결같은 부부애를 엿보였다. 올해로 데뷔 10주년을 맞은 송중기는 오는 9월1일 '2018 송중기 팬미팅 인 서울'을 열며 복귀 전에 팬들을 먼저 만날 예정이다.
wjlee@mkinternet.com
사진|에스콰이어[ⓒ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여의도 학원강사 일가족 확진…여의도·인천 비상
  • 美 일부 도시 야간통행 금지령…트럼프 강경 대응 논란도
  • 확진자와 창문 열고 10분 대화…50대 가족 양성
  • 법요식…통합 "야당 존립 흔들어" 민주 "나중에 발표"
  • 윤미향, '김복동 장학금' 논란 "의혹 사실 아니야"
  • 美 '가혹 행위 흑인 사망' 반발 시위·폭동 확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