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타이거JK, 의정부서 `블랙뮤직페스티벌` 연다

기사입력 2018-08-22 14: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힙합 레전드’ 타이거JK가 알앤비, 힙합 등 다양한 장르 음악을 총망라한 뮤직페스티벌을 개최한다.
타이거JK는 오는 24일과 25일 양일간 경기 의정부에서 열리는 블랙뮤직페스티벌(이하 ‘BMF)의 예술감독을 맡아 진행한다. BMF는 블랙뮤직의 다양한 음악 장르인 힙합, 블루스, 가스펠, 소울, R&B, 재즈 등을 중심으로 야외에서 열리는 파크 콘서트 형식의 페스티벌이다.
BMF(총감독 소홍삼, 예술감독 타이거JK)의 탄생 배경은 의정부만의 지역적 특색이 큰 영향을 끼쳤다. 특히, 미군부대 주둔의 영향으로 비보잉, 힙합문화가 발달되어온 만큼, 페스티벌의 주최 측인 의정부예술의전당은 지역의 문화발전과 음악 트렌드가 결합된 컨텐츠로 이번 페스티벌을 기획했다.
제1회 BMF에선 실력 있는 뮤지션들의 메인 스테이지 무대와 숨겨진 뮤지션들을 소개하는 서브 스테이지, 디제잉, 스트릿댄스, 힙훅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는 블록파티가 준비돼 있다. 또한 축제장의 숨은 공간들을 활용한 무대 디자인으로 축제 분위기를 조성하고 콘셉트 있는 팝업스토어와 푸드트럭을 함께 준비해 관객의 오감을 만족시킬 계획이다.
BMF는 올해를 시작으로 매년 8월 의정부에서 개최될 예정이며, 반환을 앞둔 미군기지 캠프잭슨 부지를 축제 장소로 활용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지난 2일 공개된 라인업에 따르면 타이거JK를 비롯한 윤미래, 비지, 주노플로 등 필굿뮤직 소속 아티스트는 물론 DOK2, 슈퍼비, 면도, 김효은, 창모 등 국내 핫한 힙합 아티스트들이 함께한다. 또한 스눕독, 케샤 콜 등의 프로듀서이자 드렁큰타이거 앨범에 참여한 바 있는 해외 아티스트 Stylz & Wells과 히든 라인업으로 공개된 Mnet ‘고등래퍼2’ 우승자 출신인 김하온까지 명단에 올랐다.
타이거JK는 "제1회 블랙뮤직 페스티벌의 예술감독으로 위촉되어 영광이다. 축제 스테이지의 라인업을 멋지게 꾸며서 즐겁고 신나는 열정적인 축제를 만들어 보겠다”며 "아마추어와 신예 힙합

뮤지션들이 무대에서 설 수 있는 무대도 선보이며 힙합 문화를 선도해 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최근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대중에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타이거JK는 현재 드렁큰타이거란 이름으로 발표되는 마지막 정규 앨범 발표를 앞두고 막바지 작업에 한창이다.
psyon@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영상] '역대급' 허리케인 '이안', 미국 접근 중…템파에 '100년 만 최고' 폭풍
  • 맥 못추는 세계 경제…환율도 '1440원' 또 저점 갱신
  • 제주 오픈카 사망 사고 항소심서 징역 4년…살인혐의는 무죄
  • '숙박대전'으로 4만원 쿠폰받은 여행객들 46만원 써…'11배' 여행지출 효과
  • 윤건영 "김건희 대표 코바나컨텐츠, 임금 체불"…대통령실 "사실 아냐"
  • 물품 보관함서 물이 뚝뚝…강아지 갇힌 채 '헥헥'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