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고아라 “고등학교 때 인기 많았다…창문 1·2층이 다 깨져”(한끼줍쇼)

기사입력 2018-08-23 10: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한끼줍쇼’ 고아라 사진=JTBC 캡처
↑ ‘한끼줍쇼’ 고아라 사진=JTBC 캡처
[MBN스타 안윤지 기자] ‘한끼줍쇼’ 배우 고아라가 고등학교 재학 시절을 회상했다.

지난 22일 오후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는 ‘얼천’(얼굴 천재)특집으로 진행되어 고아라와 2PM 닉쿤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고아라가 “고등학교 때 창문 1, 2층이 다

깨졌다. 인기가 많아서 그랬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MC 강호동과 이경규가 당황해하자 고아라는 “죄송하다. 너무 튀어나왔다”고 말했다.

이경규는 “잘 생각해봐라. 학생들이 데모를 했다든지”라고 의심해 현장이 웃음바다가 됐다.

그럼에도 고아라는 “유리가 깨졌다. 고등학교 때”라고 주장했다.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화제 뉴스
  • 국내 '어린이 괴질' 의심환자 2명 회복…1명은 퇴원
  • "이낙연, 전당대회 결심 굳혔다"…다음주초 출마 선언할 듯
  • '손석희 공갈미수' 김웅 징역 1년6개월 구형
  • 청와대 개각설 일축…당분간 '노·강·윤' 체제로
  • 코로나 사망 10만명인데 자랑만…'공감능력' 도마
  • "예쁘다"며 15분 동안 버스에서 '못된 짓' 60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