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박해미 “황민, 오늘(30일) 경찰조사 받을 것…마땅한 처벌 받아야”

기사입력 2018-08-30 11:01

박해미 황민 경찰조사 사진=DB
↑ 박해미 황민 경찰조사 사진=DB
[MBN스타 대중문화부] 박해미 남편 황민이 오늘(30일) 경찰조사를 받는다.

박해미는 한 매체와 인터뷰를 통해 남편 황민의 음주 교통사고에 대한 심경을 털어놨다.

그는 “유가족과 다치신 분들에게 뭐라 말로 표현하기 어려울 정도로 참담하다. 죄인의 심정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황민은 몸 상태와 관계없이 경찰서를 찾아 조사를 받을 거다”라고 덧붙였다.

특히 박해미는 사고 차량 블랙박스 영상에서 칼치기 하는 모습을 본 뒤 분노를 드러냈다. 그는 “남편이지만 감싸주고 싶은 마음은 없다. 마땅한 처벌을 받아야 한다”라고 단호하게 말했다.

한편, 황민은 지난 27일 오후 11

시 경기도 구리시 강변북로 남양주 방향 토평나들목 인근에서 갓길에 정차 중이던 25t 화물차를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황민의 차에 함께 타고 있던 해미뮤지컬컴퍼니 단원 2명이 숨지고, 황민 포함 3명이 부상을 입었다.

사고 당시 황민의 혈중알코올 농도는 0.104%로, 면허 취소에 해당하는 수치다. 온라인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