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야노 시호, 사랑이와 커플 요가 삼매경…”러블리 모녀”

기사입력 2018-08-30 11:17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우주 인턴기자]
격투기선수 추성훈의 아내인 모델 야노 시호가 딸 사랑이와 요가 삼매경에 빠졌다.
야노 시호는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요가 축제를 소개하고 홍보하는 글과 함께 딸 사랑이와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흰색 상의와 자주색 하의로 커플 요가복을 맞춰 입은 채 합장 자세를 취하고 있는 야노 시호와 추사랑의 모습이 담겼다. 모델인 엄마 야노 시호를 닮아 긴 팔다리를 뽐내는 추사랑의 모습에 시선이 쏠린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어머 사랑이 요가도 하니?”, “러블리 모녀”, “요가 매트 나눠 앉은 거 너무 귀엽다”, “사랑이 근황은 볼 때마다 기분이 좋아”, “사랑이가 요가를 하다니! 정말 많이 컸구나”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일본 인기모델 야노

시호는 지난 2009년 추성훈과 결혼해 2001년 딸 사랑이를 낳았다. 추성훈 가족은 2013년부터 2016년까지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당시 사랑이는 귀여운 외모와 사랑스러운 애교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wjlee@mkinternet.com
사진|야노 시호 SNS[ⓒ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