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컬투쇼’ 아이들 전소연 “첫 1위 소감 제대로 못해, 팬분들께 감사”

기사입력 2018-08-30 16:01 l 최종수정 2018-08-30 16:17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최지원 인턴기자]
걸그룹 (여자)아이들이 못다 한 이번 활동 첫 1위 소감을 전하며 팬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표현했다.
30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의 ‘특선 라이브’코너에는 동방신기 유노윤호가 스페셜 DJ로 출연해 기존 DJ 김태균과 찰떡 호흡을 선보인 가운데, (여자)아이들(미연, 민니, 수진, 소연, 우기, 슈화)와 십센치 권정열이 출연했다.
(여자)아이들이 등장하자 김태균은 “요즘 (여자)아이들의 인기가 장난이 아니다”고 소개했다. 유노윤호는 “저희 매니저가 (여자)아이들을 정말 좋아한다. 그래서 저도 이번 신곡 ‘한’을 10번 이상 들었다”고 덧붙였다.
김태균은 “(여자)아이들이 어제 이번 활동 첫 1위를 했다고 들었다. 축하한다”고 말했다. (여자)아이들은 지난 29일 MBC에브리원 음악프로그램 ‘쇼!챔피언’에서 1위를 차지했다.
유노윤호는 “1위 소감으로 보통 자기 마음에 있는 말을 다 못할 때가 있다”면서 “혹시 못다 한 소감이 있으면 지금 말해보는 시간을 주겠다”고 말했다.
그러자 전소연은 “어제 저희는 정말 1위를 할 줄 몰랐다. 그래서 저희 이름이 불렸을 때 정신이 없어서 소감을 잘 말하지 못했다”면서 “특히 팬분들께 감사하다는 말을 못 해서 아쉬웠다. 정말 이렇게 빨리 1위를 할 수 있게 해주신 팬분들께 감사하다”고 팬들을 향한 애정 깊은 소감을 밝혔다.
유노윤호는 “1위 소감을 발표할 때는 템포를 빨리하면 된다. 앞을 속사포로 말하고 뒤에 팬분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면 된다”고 1위 소감 팁을 전수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여자

)아이들이 지난 14일 발표한 신곡 '한(一)'은 멤버 전소연이 직접 작사, 작곡, 편곡에 참여한 자작곡이다. 배신과 이별, 혼자 남겨진 감정을 ‘한’이라는 중의적인 소재로 표현한 독특한 콘셉트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jwthe1104@mkinternet.com
사진 | SBS 보이는 라디오[ⓒ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