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미우새` 임창정 육아담 "아들 넷 힘들어…딸 낳고파"

기사입력 2018-09-17 07:41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가수 임창정이 다둥이 아빠로 사는 것에 대한 고충을 털어놓으면서도 딸에 대한 욕심을 드러냈다.
지난 16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연출 곽승영)에서는 임창정이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임창정은 “가족들과 같이 제주도로 이사했다”고 근황을 밝혔다. 이어 아들만 넷을 둔 다둥이 아빠게 된 비결을 묻는 MC들의 질문에 "솔직하게 힘들다. 그냥 이 아이들이 내 아들이라는 사실이 힘들다”면서도 “나에게도 딸이 있을 것이라 믿고 계속 시도 중”이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에 모벤져스는 “우리가 초라해진다”면서 부러움을 드러냈다.
한편 ‘미운 우리 새끼’는 엄마가 화자가 되어 아들의 일상을 관찰하고, 육아일기라는 장치를 통해 순간을 기록하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 SBS에서 방송된다.
ksy70111@mkinternet.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