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손 the guest’ 김재욱 “김동욱과 같이 못 한다”…세 사람 갈라서나

기사입력 2018-10-04 23: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손 더 게스트’ 김재욱 김동욱 사진=OCN ‘손 더 게스트’ 캡처
↑ ‘손 더 게스트’ 김재욱 김동욱 사진=OCN ‘손 더 게스트’ 캡처
[MBN스타 안윤지 기자] ‘손 더 게스트’ 배우 김재욱이 김동욱과 갈라섰다.

4일 오후 방송된 OCN ‘손 the guest’(이하 ‘손’)에서는 최윤(김재욱 분)과 강길경(정은채 분)이 윤화평(김동욱 분) 면회를 갔다.

윤화평은 “웬일로? 두 사람 다?”라며 면회를 온 사실에 의아해했다.

최윤은 “한심하다”고 그를 탓했고, 강길경은 “나도 마찬가지로 생각한다. 그때 칼 까지 가지고 갔다며?”라고

윽박질렀다.

이에 윤화평은 “두 사람이 죽었는데 어떡하냐. 가만히 손만 놓고 있냐”고 말했다.

면회를 끝내고 나온 최윤은 강길영에게 “난 이제 윤화평과 같이 못하겠다. 둘이 알아서 해라”며 갈라섰다. 이에 강길영은 “나랑도 못하겠다고 하고, 윤화평과 같이 못하겠다고 하면 어쩌자는 거냐”고 답답해했다.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화제 뉴스
  • '추미애 아들 사건 지휘' 동부지검 차장 사의…줄사표 이어지나
  • "차기 대통령 선호도 이재명 19% 이낙연 17%…첫 역전"
  • '북한처럼 다주택자 때려잡자'던 김남국 "적으로 규정 반성"
  • 오늘 코로나19 신규확진 100명대…3월말 이후 최다 '감염 급확산'
  • 진중권 "민주당, 친문이 쥐고 완장부대가 설쳐…기풍쇄신 불가능"
  • 이수진 "친일파 파묘법 임기 내 처리" vs 이언주 "이건 패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