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조미령, 엄현경에 이유리 입양 고백 “차별없이 안되더라”(숨바꼭질)

기사입력 2018-10-06 22: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숨바꼭질’ 이유리X엄현경X조미령 사진=‘숨바꼭질’ 방송캡처
↑ ‘숨바꼭질’ 이유리X엄현경X조미령 사진=‘숨바꼭질’ 방송캡처
‘숨바꼭질’ 조미령이 엄현경에 이유리를 입양한 사실을 고백했다.

6일 오후 방송된 주말특별기획 ‘숨바꼭질’에서는 하연주(엄현경 분)가 민채린(이유리 분)에 대한 새로운 사실을 알게됐다.

이날 하연주는 박해란(조미령 분)과 함께 갤러리에서 미술작품을 감상했다.

박해란은 엄마가 아이를 품에 안고 있는 그림을 보며 눈물을 흘렸다. 이를 들킨 박해란이 부끄러워하자 하연주는 “사모님 사연 모르는 것도 아닌데요”라며 위로를 전했다.

이어 박해란이 “다들 자기가 낳은 딸과 가슴으로 낳은 딸 차별없이 대한다던데

.. 나는 안되더라. 처음엔 차별없이 대했어. 채린이를 더 챙겼지”라고 털어놨다.

이를 들은 하연주가 “채린이라면 민전무님이요?”라고 묻자 “응. 여덟살 되던 해에 입양했어”라고 답했다.

한편 이날 박해란 집안일을 돌보는 김실장(윤다경 분)은 마당 그네에서 하연주가 흥얼거리는 노래를 듣고 고개를 갸웃거렸다. mkculture@mkculture.com

화제 뉴스
  • 홍준표 "박원순 '채홍사' 있었다는 소문도…진상규명 나서라"
  • 문 대통령 "한국판 뉴딜은 대한민국 대전환 선언"
  • [속보] "국내서도 코로나19 완치자 혈액으로 항체 지속기간 파악 예정"
  • 진중권, 심상정 '조문 거부' 사과에…"어이가 없다"
  • 부엌 침입한 곰과 싸워 물리친 미 50대…얼굴·목 중상
  • 진짜 '금값'된 금…장중 사상 최고치 경신 '7만원' 넘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