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마성의 기쁨’ 최진혁 ‘新 어깨깡패’로 남성미 뚝뚝…‘슈트발’에도 심쿵

기사입력 2018-10-08 13: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배우 최진혁이 신(新) ‘어깨깡패’로 거듭났다.
드라맥스, MBN 수목드라마 ‘마성의 기쁨’(극본 최지연 / 연출 김가람 /제작 IHQ, 골든썸)에서 타이틀롤 ‘공마성’ 역을 맡고 있는 최진혁은 매회 남다른 ‘슈트발’로 여심을 뒤흔들고 있다.
최진혁의 남성미를 한껏 부각시키는 것은 다름 아닌 어깨다. 186cm인 최진혁은 한없이 넓은 어깨로 듬직함은 물론 어떤 남자 배우와 함께 프레임에 담겨도 도드라진 어깨선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특히 최진혁의 어깨는 상대 배역인 ‘주기쁨’ 역을 맡고 있는 송하윤과 ‘투샷’이 잡힐 때 더욱 빛이 난다. 완벽한 슈트를 차려 입고 나타나 송하윤을 위기에서 구해내는 그의 모습은 뭇 여성들의 마음을 심쿵하게 하고 있다.
특히 상류층 파티에서 턱시도를 입은 최진혁이 하얀 드레스를 입은 송하윤을 번쩍 들어앉는 장면을 비롯, 공마성이 사고를 당해 후유증을 앓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 후 비를 맞고 길을 거니는 주기쁨에게 우산을 씌어주고 흠뻑 젖은 그녀를 안는 최진혁의 모습은 명장면으로 꼽힌다.
최진혁의 소속사 지트리크리에이티브 측은 “재벌 2세 출신 의사라는 설정상 슈트를 입는 장면이 많다. 최진혁의 어깨가 남성미로 두드러지게 보이는 것 같

다”고 전했다.
반환점을 돈 ‘마성의 기쁨’은 두 남녀 주인공의 본격적인 러브라인이 가동되면서 2% 고지를 넘어섰다. 네이버 TV 기준 누적 조회수는 10회 만에 800만뷰를 넘어섰다.
‘마성의 기쁨’ 11회는 오는 10일 오후 11시, 드라맥스와 MBN에서 동시 방송된다.
happy@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