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DK E&M, 한국방송작가협회에 SBS ‘그녀말’ 표절 판명 요청

기사입력 2018-10-08 14:57 l 최종수정 2018-10-08 15: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드라마 제작사 DK E&M이 SBS 드라마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의 표절 의혹을 공식 요청했다.
8일 DK E&M은 SBS 주말드라마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을 한국방송작가협회에 공식적으로 표절 판명을 내려줄 것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DK E&M은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의 표절 부인은 이해하기 힘들다는 것이 연예 종사자들의 중론이다”며 “SBS의 현재 태도는 ‘내로남불’이다”라고 전했다.
또한 “공익을 추구하는 방송국으로서 무조건 아니라고 부인하기 보다는 표절이 맞다면 용기내 인정하고 근절에 앞장서야 하지 않을까”라고 일갈했다.
앞서 지난 9월 29일 드라마제작사 DK E&M 측은 “SBS 주말극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이 일본 드라마 ‘아름다운 사람’의 중요 부분을 표절 및 수정해 방송 중이다”고 표절 의혹을 제기했다.
DK E&M는 일본 드라마 ‘아름다운 사람’ 리메이크 판권 구매를 위해 지난해 11월부터 TBS와 협의 후 오는 2019년 방송을 목표로 기획 중인 상황이었다며 SBS 측에 강경 대응할 입장을 전했다.
이에 대해 SBS 측은 “터무니 없는 주장이다” 표절 의혹을 부인한 상황이다.
▷ 다음은 DK E&M의 입장 전문
DK E&M과 SBS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의 표절 시비에 DK E&M이 한국방송작가협회에 공식 표절 판명요청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는 가운데 많은 연예관계자들은 이번 사태가 한국 문화 콘텐츠의 한 단계 성장에 계기가 될 것인가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대한민국은 드라마, 영화, 가요, 케이컬쳐로 아시아는 물론 세계적으로 질 높은 콘텐츠의 장이 되어가고 있다. 이에 많은 사람들은 ‘문화선진국’이란 자부심에 걸맞은 결정과 문화의식을 갖춰야 한다고 보고 있다.
이번 SBS의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의 표절 부인은 이해하기 힘들다는 것이 연예 종사자들의 중론이다.
과거에도 이같은 일본 드라마 표절 사례는 있었다. 장동건 김현주 주연의 ‘청춘’(1999)은 기무라 타쿠야, 마츠 타카코 주연의 ‘러브 제너레이션’(1997)을 표절한 바 있다. 이에 MBC는 표절의혹을 인정하고 드라마를 조기 종영 시켰다.
반대로 우리나라 콘텐츠를 베끼는 일도 빈번하다. SBS는 ‘런닝맨’, ‘미운우리새끼’가 중국에서 표절해 방송하자 골머리를 앓았다. 중국 정부가 방송 포맷 수입을 막자, 그대로 표절해 방송한 것. SBS 측은 “ ‘미운 우리 새끼’ 포맷을 수출한 적이 없다. 무단으로 카피한 것”이라며 “해당 소식을 접하고 표절 여부를 확인하고 있다. 대응 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라고 강경한 입장을 밝힌 바 있다.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표절 사태로 비추어 SBS의 현

재 태도는 ‘내로남불(내가 하면 로맨스, 남이하면 불륜)’이라는 것이 많은 관계자들의 생각이다. 공익을 추구하는 방송국으로서 무조건 아니라고 부인하기 보다는 표절이 맞다면 용기내 인정하고 근절에 앞장서야 하지 않을까. DK E&M과 SBS의 향후 대처에 귀추가 주목된다.
happy@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청와대 영빈관에서 첫 국빈만찬…"베트남과 사돈 관계"
  • 화물연대 파업 13일째…품절 주유소 100곳 육박
  • [카타르] 세계 최강의 벽은 높았다…축구대표팀, 8강 좌절
  • [영상] 카트 끌고 지하철 타려던 노인…"승강장 틈에 바퀴 꼈는데 구경만"
  • [카타르] 벤투, 재계약 안 한다…"한국 선수들 이끌어 자랑스러웠다"
  • [인터넷 와글와글] 지하철 '아찔 사고' / 추신수 재계약 / 1.8m가 15m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