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인터뷰②] `파자마 프렌즈` 김주형·용석인 PD "반전 멤버? 솔직한 조이"

기사입력 2018-10-27 15: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파자마 프렌즈` 김주형(왼쪽), 용석인 PD가 장윤주 송지효 조이 성소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제공|라이프타임
↑ `파자마 프렌즈` 김주형(왼쪽), 용석인 PD가 장윤주 송지효 조이 성소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제공|라이프타임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인터뷰①에서 이어)‘파자마 프렌즈’의 김주형 PD와 용석인 PD는 출연진에 대한 애정을 아낌없이 보였다.
김 PD는 송지효, 장윤주, 조이, 성소 모두에게 고맙다고 했다. 그는 “일이라고 해도 같이 잠을 잔다는 것은 불편할 수 있다. 서로를 오픈하고 친해지고 서로에 대해 궁금한 것도 배우는 모습이 담기면서 재미있는 것 같다. 성소는 중국에서 드라마를 찍어서 할로윈 파티 편에 참여하지 못 했다. 지난 번에 지효 씨랑 방을 쓰면서 이것저것 묻는 모습이 자연스럽고 진솔하게 담겼다. 그런 부분이 재미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멤버들의 매력 공개와 칭찬이 이어졌다. 장윤주는 스스로를 ‘멘토 장’으로 표현하며, 멤버들을 이끌고 이야기를 들어주고 길을 제시하는 편이다. 김 PD는 “기대했던 대로 해준다. 멘토 장에 어울리는 사람”이라며 “이야기를 잘 들어주고 이렇게 하면 좋을 것 같다고 말해준다. 잘 리드해준다”고 칭찬했다.
다음은 송지효 차례. 김 PD는 “장윤주가 리드 하지만, 혼자서 끌고 갈 수는 없다. (송)지효가 배우지만 예능 프로그램을 한 경험이 많아 조율을 잘 한다. 윤주 씨가 흥이 올랐을 때는 ‘워~’시켜주기도 하고, 동생들이 윤주 씨가 하자는 것에 시큰둥한 반응을 보이면 함께 할 수 있도록 자극시키기도 한다. 지효 씨가 분위기를 잘 이끌어간다. 선뜻 나서서 하는 편은 아니지만, 멤버들 사이를 잘 조율하고, 둘째 언니 역할을 잘 해 준다”며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파자마 프렌즈' 포스터. 제공|라이프타임
↑ '파자마 프렌즈' 포스터. 제공|라이프타임

무엇보다 반전 매력을 지닌 멤버는 인기 걸그룹 레드벨벳의 조이. 아이돌이고 연습생을 오래 한 그는 연예계 선배들의 고민을 궁금해하고 조언들을 진실 되게 새겨 듣는다. 조이는 제작진에게 ‘절로 무장해제 된다’고 말할 정도.
김 PD는 “아이돌이라 철저하게 방어적일 수 있지 않나”며 “조이는 스스럼없이 마음을 열고 편하게 이야기한다. 그러다 보니 (멤버들과) 자매들처럼 보이기도 한다. 언니들도 잘하지만 조이도 잘한다. 조이가 자기는 생각을 많이 하고 그랬는데 그럴 필요가 없다는 걸 느꼈다고 하더라. 그런 것도 솔직하게 말하더라”며 조이의 ‘솔직한 매력’을 언급했다.
용 PD 역시 “네 명중에 모르겠던 부분이 조이였다. 낯을 가리기로 유명하고 사전 촬영 셀캠을 찍었을 때도 슬기나 아이린이 ‘뭔가 너는 가서 잘 못 어울릴거야’라는 이야기를 했다. 그럴 정도로 낯을 가리는 줄 알아서 걱정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촬영을 하다보니 조이는 궁금한게 많고 호기심이 많다. 그걸 윤주 씨가 잘 받아주니까 정말 솔직하다. 지금은 감정들을 가감없이 이야기한다. 웬디도 예전에 조이와 크게 싸우고 화해한 일화를 이야기하면서 솔직한 매력을 보고 배웠다고 하더라”고 귀띔했다.
성소는 외국인의 시선에서 보면 다른 것이 있지 않을까 해서 캐스팅했단다. 김 PD는 “성소는 외국인의 특성이 있다. 우리랑 생활도 문화도 다르지 않나. 성소 자체가 통도 크고 뒤끝도 없고 코믹한 분위기도 있다. 멤버들과 잘 섞인다”며 “그래서 많은 분이 네 분의 케미가 좋다고 이야기 해주는 것 같고 저희도 그렇게 느낀다”고 말했다.

더 많은 사람들이 ‘파자마 프렌즈’를 보고 즐겼으면 좋겠다는 두 사람. 장윤주도 ‘인생작’이라고 표현할 만큼 ‘파자마 프렌즈’에 대한 애정이 크다고 전한 그들은 “더 많은 분들이 만족하고 좋아해주고 봐주셨으면 좋겠다”며 “언젠가 해외 호텔도 가지 않겠나. 다양한 것들을 보여주고 싶다”는 바람을 전했다.(인터뷰③에서 계속)
skyb1842@mk.co.kr

화제 뉴스
  • G7 국가 어디길래…트럼프, 러시아 참여에 공개 '난색'
  • 인천 정신과의원 병실서 50대 환자 추락해 사망
  • 셀트리온 "동물실험 결과 긍정적…7월 말 사람 임상 목표"
  • 윤미향 페북 해명 "나비기금, 개인 계좌였지만 혼용 안했다"
  • KBS 내 여자 화장실 '불법 촬영' 용의자 자수
  • "이낙연 34.3% 1년째 대선주자 선호도 1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