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종합]`아는 형님` 아이유X이준기, `삐삐` 댄스부터 액션신 시범까지... 2주분량의 이유 증명

기사입력 2018-10-27 22: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원태성 객원기자]
아이유와 이준기가 2주 분량의 이유를 증명했다.
27일 밤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서는 아이유와 이준기가 게스트로 나왔다.
아이유는 '효리네 민박'을 하게된 배경을 밝혔다. '나를 맞혀봐' 코너에서 아이유는 멤버들에게 "너희들에게 팔고 싶은 것"이라는 질문을 했다. 정답은 아이유가 꾼 꿈이었다. 아이유는 고래 두마리가 나오는 꿈을 꿨고, 그 꿈을 꾸자마자 '효리네 민박' 제의를 받았고 수락했다. 그녀는 "작년 제주도에 있을 때가 제일 행복했다. 아마 고래 두마리는 이효리와 이상순이었던 것 같다"고 행복하게 말했다.
아이유가 회사와 재계약을 한 이유는 회사의 무심함 때문이었다. 그녀는 두번 째 질문으로 회사와 재계약 한 이유를 물었고, 정답은 회사의 답변이었다. 회사는 재계약시즌에 아이유에게 다른 제안을 하지 않았다. 회사에서도 아이유가 다른 곳과 계약을 할 것이라고 예측했던 것. 하지만 아이유는 다른 생각을 했지만 회사의 무심함 때문에 끌려 재계약을 하게됐다.
김영철은 의외의 제안에 행복해했다. 멤버들은 김영철에게 "너는 한번도 재계약을 한적이 없지 않느냐"고 놀렸다. 정답을 맞히고 멤버들은 아이유에게 "로엔에서 김영철과는 계약안하느냐"고 물었다. 아이유는 의외로 "우리회사는 영철이 같이 의욕적인 사람을 좋아한다"며 김영철을 환영했다. 그는 "내년에는 로엔에 갈 것"이라고 말해 웃음을 줬다.
아이유 콘서트에서 사람들이 제일 좋아하는 곡은 밤편지와 좋은 날, 무릎이었다. 밤편지는 히트곡이고 좋은 날은 대표곡이라서 인기가 많다고 설명한 아이유는 무릎이라는 곡에 대한 애착을 보였다. 그녀는 "히트곡은 아니지만 잠을 못자는 내가 공들여 쓴 가사라서 많이들 좋아해 준다"며 이유를 말했다.
이준기는 연기 기계의 모습을 보여줬다. 아이유는 같이 드라마를 촬영하면서 이준기가 신나게 놀다가도 큐 사인이 들어가면 감정신을 찍는 모습에 놀랐다고 말했다. 이에 멤버들은 "놀다가 강호동이 죽는 모습에 감정을 잡아봐라"고 시켰다. 이준기는 춤을 전문가 수준으로 췄지만 강호동의 얼굴에 웃음을 터뜨렸다. 그는 "돈을 꼽고 싶었다"고 말해 웃음을 줬다.
이준기는 어린 시절 오디션 탈락의 아픔을 고백했다. 그는 멤버들에게 "오디션 탈락할 때 가장 많이 들은 말"에 대해 물었고, 정답은 '칼잡이'였다. 그는 "예전에는 진한 사람이 많이 뽑혔다. 그래서 나에게는 심사위원들이 칼잡이나 하라고 했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준기는 그 때의 한을 아는 형님에서 풀었다. 심사위원들이 말했던 것처럼 실제로 이준기는 칼잡이 역을 많이 맡았다. 이에 멤버들은 이준기에게 검술 시범을 보여달라고 요청했고, 그는 이수근과 합을 맞춰 화려한 액션을 보여 탄성을 자아냈다.
액션의 신 이준기도 큰 위기를 겪었었다. 그는 대역없이 연기하는 배우로 유명했다. 이준기는 "감정선이 깨지기 때문"이라고 대역을 안쓰는 이유를 설명했다. 하지만 이준기도 연기를 하다가 물에 빠져 죽을 뻔 했었다. 그는 그 일을 겪은 후 "너무 욕심을 부

리면 다른 사람들에게 피해를 줄 수 도 있다는 것을 알았다"며 액션에 무리하지 않게 된 계기를 말했다.
이어진 2부에서도 아이유와 이준기의 활약은 이어진다. 가을 하면 떠오르는 노래를 맞히는 '쏭스타그램'에서 두사람이 선곡한 노래들을 라이브로 들을 수 있었다. 특히 아이유는 멤버들의 앵콜요청에 '나의 옛날이야기'를 불러 강호동이 눈물을 흘리게 했다.

화제 뉴스
  • 뉴욕시장 딸, 흑인사망 시위 참여했다 체포…엄마가 흑인
  • 9분간 흑인 목누른 미 경관 왜 3급살인?
  • 코스닥 52주 만에 최고치···바이오주 약진
  • QR코드가 뭐길래…강남구도 도입
  • 진중권 "박광온 고작 저 사진 때문에 보좌진들…"
  • 민경욱 "지하철 타는 법 배웠다" 누리꾼들 반응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