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전참시` 송민호X진우, "이게 방송이 되나 걱정했다"...일상모습 공개

기사입력 2018-10-27 23: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원태성 객원기자]
송민호와 진우는 방송을 걱정했다.
27일 밤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위너의 송민호와 진우가 게스트로 나와 메니저와의 일상을 공개했다.
진우는 평소 친분이 있던 유병재에게 의지하지 못했다. 유병재만큼 낯가림이 심했던 진우는 유병재를 찾아갔지만, 유병재는 먼저 "나한테 의지하지 마"라고 차단했다.
송민호와 진우는 방송분량을 걱정했다. 송민호는

"일상적인 생활을 했는데 촬영이 끝났다고 해 걱정이 됐다"며 MC들에게 걱정을 토로했다. 이에 송은이는 "송민호가 강호동과 예능을 해서 그럴 것"이라고 말하며 걱정하지 말라고 했다.
송민호는 "호동이 형은 예능에서 오디오가 비면 안된다고 맨날 말한다"며 걱정의 이유를 밝혔다. 전현무는 "자연스러운 모습을 보여주는 것이어서 괜찬다"며 두 사람을 위로했다.

화제 뉴스
  • 대북전단 내용 뭐길래…김여정 '부들부들' 직접 담화 발표
  • 대구 신세계백화점서 30대 남성 추락…병원 치료 중
  • 검찰,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 3명 구속영장 청구
  • 검찰, 정대협 또 다른 회계 담당자 참고인 신분 소환 조사
  • "흉측하다"…뭇매에 파손된 전두환 동상 어쩌나
  • '드론택시' 2025년 띄운다…도심항공 로드맵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