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미우새’ 김종국, 대만서도 못 말리는 ‘헬스 중독’

기사입력 2018-10-28 1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헬스 중독자’ 김종국의 못 말리는 헬스 사랑이 공개된다.
오늘(28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김종국은 대만에서 열린 ‘런닝맨’ 팬미팅에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종국의 어머니는 한류 스타로서 엄청난 사랑을 받는 아들의 모습에 자랑스러워했다. 그러나 잠시 후 어머니를 분노케 한 사연이 공개돼 놀라움을 자아냈다.
종국이 대만까지 가서도 제일 먼저 향한 곳이 ‘헬스장’이었기 때문. 이를 보던 녹화장에서도 “대만 헬스장에 가 본 사람이 몇이나 될까”라며 감탄과 놀라움이 동시에 쏟아졌다.
심지어 김종국은 절친 동생들 하하와 양세찬을 헬스장으로 이끌어 관심을 모았다. 운동기구를 보자마자 웃음꽃이 활짝 핀 종국과 달리 힘겹게 운동기구를 들어 올리며 “지구가 날 누르는 거 같다!”고 외치는 동생들의 절규(?)는 주위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한편, 하하와 양세찬은 뒤태 미남으로 거듭나기 위해 엉덩이 운동에도 도전장을 내밀었다고 한다.
‘9.24’ 로 남성 호르몬 최강자로 거듭난 김종국과 부실한 동생들의 폭소 만발 대만 헬스장 정복기는 오늘(28일) 밤 9시 5분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확인할 수 있다.
happy@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윤미향 "이용수 할머니께 난 배신자라서…"
  • 쿠팡·마켓컬리 줄고, SSG·티몬 늘었다?
  • 일양약품, 코로나 치료제 임상허가에 주가 급등
  • "궁전사우나 방문한 여성, 검사 받으세요"
  • 수도권 '3분의1 등교' 어떻게…'미러링 수업'도
  • 윤석열 '공수처 수사 1호설'에 추미애 장관 답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