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집사부일체’ 이문세 “두 번의 갑상생암..시련 왔지만”

기사입력 2018-10-28 19: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집사부일체’ 이문세 사진=SBS ‘집사부일체’ 방송캡처
↑ ‘집사부일체’ 이문세 사진=SBS ‘집사부일체’ 방송캡처
가수 이문세가 가수로서 롱런하는 비결을 밝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집사부일체’는 사부 이문세 편으로 꾸며졌다.

이날 이문세는 멤버들을 위해 저녁 식사를 준비했다. 식사를 하던 중 육성재는 “롱런하는 비결이 무엇이냐”고 물어봤다.

이에 이문세는 “일단 오래 사는 게 답이다. 내가 두 번이나 갑상샘암 수술을 받았다”고 말했다.

이어 “그 음을 정확하게 내고 싶은데, 그 음이 안 나올 때가 있다. 음악을 관둬야 하나 싶었다. 줄이 하나 끊어진

느낌, 두려움도 있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이문세는 “그런 순간도 있었지만 그걸 더 열심히 하면 되니 나 혼자 열심히 했다. 안 났던 그 음역대 소리가 다시 나더라”고 털어놓았다.

이문세는 “나에게 그런 시련이 혹시 오더라도 그냥 받아들이는 거다. 공연도 늘 그 생각으로 한다”고 전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화제 뉴스
  • 미국 폭동 뭐길래 한국 교민 사회까지 피해 속출
  • 실적 달성 못하면 지렁이·미꾸라지 삼키라고? '공분'
  • 아내 외도 의심해 끓인 물 뿌린 남편에 집행유예
  • 야권, 윤미향에 "집에 돈 찍어내는 기계 있나" 비판 고조
  • 민경욱 "지하철 타는 법 배웠다" 글에 반응이…
  • 서울역 묻지마 폭행에 30대 여성 광대뼈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