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강다니엘 1위, 11월 男광고모델 브랜드평판 백종원·박보검 제쳤다

기사입력 2018-11-24 09: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강다니엘 1위 사진=DB
↑ 강다니엘 1위 사진=DB
[MBN스타 김솔지 기자] 남자 광고모델 브랜드평판 2018년 11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강다니엘, 2위 백종원, 3위 박보검 순으로 분석되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2018년 8월 22일부터 2018년 9월 23일까지의 남자 광고모델 50명의 브랜드 빅데이터 18,170,247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참여와 소통. 확산량을 측정하였다. 지난 9월 남자 광고모델 50명 브랜드 빅데이터 15,883,789개와 비교하면 14.39% 증가했다.

브랜드 평판지수는 브랜드 빅데이터를 추출하고 소비자 행동분석을 하여 참여가치, 소통가치, 미디어가치, 소셜가치로 분류하고 가중치를 두어 나온 지표이다. 남자 광고모델 브랜드 평판분석에서는 소비자가 브랜드에 영향을 끼치는 참여지수와 소비자가 소비자에게 영향을 주는 소통지수, 브랜드의 확산량으로 측정한 커뮤니티지수로 브랜드평판지수를 분석하였다.

2018년 11월 남자 광고모델 브랜드평판 30위 순위는 강다니엘, 백종원, 박보검, 신동엽, 마동석, 공유, 손흥민, 차은우, 이상민, 이병헌, 김종민, 유재석, 강호동, 조진웅, 현빈, 정해인, 박지성, 송중기, 이서진, 박서준, 하정우, 정우성, 조빈, 원빈, 전현무, 조인성, 안정환, 소지섭, 배정남, 이순재 순이었다.

1위 강다니엘 브랜드는 참여지수 251,562 소통지수 1,157,041 커뮤니티지수 1,492,011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2,900,613로 분석되었다. 지난 9월 광고모델 브랜드평판지수 694,306보다 317.77% 상승했다.

2위 백종원 브랜드는 참여지수 47,544 소통지수 557,859 커뮤니티지수 684,838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290,241로 분석되었다. 지난 9월 광고모델 브랜드평판지수 514,346보다 150.85% 상승했다.

3위 박보검 브랜드는 참여지수 185,371 소통지수 360,930 커뮤니티지수 603,101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149,402로 분석되었다. 지난 9월 광고모델 브랜드평판지수 659,750보다 74.22% 상승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2018년 11월 남자 광고모델 브랜드평판 분석결과, 강다니엘 브랜드가 1위를 기록했다. 지난 9월 남자 광고모델 50명 브랜드 빅데이터 15,883,789개와 비교하면 14.39% 증가했다.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 소비 5.16% 상승, 브랜드 소통 18.97% 상승, 브랜드 확산 13.77% 상승했다”라고 평판 분석했다.

이어 “남자 광고모델 11월 브랜드평판 1위를 기록한 강다니엘 브랜드는 링크분석에서 ‘귀엽다, 잘생기다, 기부하다’가 높았고, 키워드 분석에서는 ‘하이트진로, 맥주, 품절’가 높았다. 긍부정비율분석에서는 긍정비율 89.40%로 분석되었다”라고 빅데이터 분석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브랜드 빅데이터를 분석하여 브랜드 평판의 변화량을 파악하고 있다. 2018년 11월 남자 광고모델 브랜드평판 분석에서는 강다니엘, 백종원, 박보검, 신동엽,마동석, 공유, 손흥민, 차은우, 이상민, 이병헌, 김종민, 유재석, 강호동, 조진웅,

현빈, 정해인, 박지성, 송중기, 이서진, 박서준, 하정우, 정우성, 조빈, 원빈, 전현무, 조인성, 안정환, 소지섭, 배정남, 이순재, 유해진, 박해진, 차승원, 차태현, 서강준, 김종국, 이제훈, 이시언, 이민호, 이동욱, 김영철, 이경규, 류준열, 박재범, 이정재, 김희철, 조세호, 강동원, 정상훈, 조정석 에 대해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하였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공공기관 기관장 전용차량 운행기록은 '빈칸'…전수조사 676곳 중 22%
  • 윤 대통령 부부 옆에 선 여성…알고보니 현대가 며느리
  • 지하 화물차 옆 불길 시작…출입구 6개 중 2개만 열려 "법 강화 필요"
  • "이대로 투표 어렵다" 선관위에 지자체 공문 전달 안 한 행안부
  • 23년 전 '이해민 살인사건' 범인 종신형 취소 석방에 유족 항소
  • 서울의대 출신 유튜버, 동문 여의사 '외모 품평' 논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