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동치미’ 지연수 “일라이, 첫 만남에 이름 묻길래 ‘마봉춘’이라 답했다” 폭소

기사입력 2018-11-24 23: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동치미’ 지연수 일라이 사진=‘동치미’ 방송 캡처
↑ ‘동치미’ 지연수 일라이 사진=‘동치미’ 방송 캡처
[MBN스타 김솔지 기자] ‘동치미’ 지연수가 남편 일라이와의 첫 만남을 털어놨다.

24일 오후 방송된 MBN ‘동치미’에서는 ‘남자는 철들면 죽는다’를 주제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지연수는 남편 일라이에 대해 “철없다는 걸 많이 느낀다”며 두 사람의 첫 만남을 회상했다.

지연수는 지인들과의 모임에서 일라이를 처음 만났다며 “관심 없었는데, 어느 순간 옆에 앉아 말을 걸었다. 3개 국어를 하던데 어느 나라의 언어든 다 어눌했다”고 말했다.

이어 “일라이가 ‘이름이 뭐냐’고 해서 ‘마봉춘’이라고 말했다.

또 ‘무슨 일 하냐’고 묻길래 ‘보이스 피싱’이라고 답했다. 거짓 대답에도 진실로 받아들이더라”라고 밝혀 웃음을 안겼다.

다음날 일라이로부터 교제하자는 문자를 받았다는 지연수는 “멀쩡한 정신이 아닌 것 같았다. 자기가 가수고 유키스의 일라이라더라. ‘네가 가수면 나는 김태희야’라고 했었다”고 털어놨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여당 지도부와 200분 만찬…주호영에 "수고했다" 포옹
  • 남욱-유동규 법정서 진실게임 설전…누가 거짓말하고 있나
  • 총파업 사흘째 물류 '뚝'…화물연대-국토부 28일 첫 교섭
  • 인천 빌라서 10대 형제 숨진 채 발견...부모는 뇌사
  • "우리는 왜 못 이기나"...중국 축구 팬의 절규
  • '수능 전국 2등' 아들 사망 군 부실 수사 의혹...재정 신청 기각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