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유인영, 조승우 향한 팬심…”떨렸지만 떨리지 않은 척”

기사입력 2018-11-26 13: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우주 인턴기자]
배우 유인영이 조승우를 향한 팬심을 고백했다.
유인영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지금 이 순간’ 떨렸지만, 애써 떨리지 않은 척”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조승우가 공연 중인 뮤지컬 ‘지킬앤하이드’ 대기실에서 찍은 조승우와 유인영의 투샷이 담겼다.
유인영의 쑥스러운 듯 행복해 보이는 표정이 눈길을 끈다. 조승우는 자타공인 뮤지컬스타. 드라마 영화에서도 탁월한 연기를 보여주지만 무대 위 카리스마와 연기력은 타의 추종을 불허한다.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너무 예뻐요~내가 너무 좋아하는 분위기와 페이스”, “인영누나 너무 예뻐요”, “나도 ‘지킬앤하이드’ 또 보고 싶다”, “나도 저기 서있고 싶다”, “부러운 투샷”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뮤지컬 ‘지킬앤하이드’는 1886년 초판된 영국의 소설 '지킬박사와 하이드 씨의 이상한 사건'을 원작으로 ‘지킬’과 ‘하이드’로 표현되는 선과 악, 인간의 이중성을 다

룬 작품이다. 지난 13일 프리뷰 공연을 시작으로 대장정의 막을 올린 뮤지컬 '지킬앤하이드'는 2019년 5월 19일까지 서울 송파구 샤롯데씨어터에서 공연된다. 조승우, 홍광호, 박은태가 지킬/하이드로 저마다의 카리스마와 매력을 발산한다.
wjlee@mkinternet.com
사진|유인영 SNS[ⓒ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한미, 지대지미사일 4발 동해로 발사…북 미사일 도발 대응 사격
  • 진중권 "감사원은 지난 정권 아니라 현 정권 감시해야"
  • [굿모닝월드] 바비인형과 우주비행사
  • 검찰 "이재명, '최대한 이익 확보하라' 지시"…7곳 압수수색
  • ‘김밥 40줄' 주문하고 ‘노쇼'한 50대 남성…벌금 300만원 약식기소
  • "마약검사비 120만원, 내가 냈다"…경찰 체포 상황 전한 이상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