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컬투쇼’ 키 “’루시퍼’, 전현무가 유희적으로 만들었다”

기사입력 2018-11-29 14: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우주 인턴기자]
‘컬투쇼’ 샤이니 키가 전현무의 춤으로 유명해진 샤이니 히트곡 ‘루시퍼’를 언급했다.
29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샤이니 키가 스페셜 DJ로 출연했다.
이날 키는 스페셜DJ 출연에 대해 “생방송 일일 DJ를 많이 해봤다. 전혀 어색하지 않다. 재미있을 것 같다”며 여유로운 모습을 보였다.
이에 DJ 김태균은 “너무 긴장 안 하고 있는 거 아니냐. 10년 만에 첫 솔로앨범이 나왔다고 들었다”고 말했다.
키는 “’센 척 안 해’라는 곡이 나왔다. 아직 음악방송은 안 했고 음원이 나왔으니 한 번 들어봐 주시면 고맙겠다”고 밝혔다.
이날의 첫 선곡은 샤이니의 곡 ‘루시퍼’였다. ‘루시퍼’를 들은 한 청취자는 “저희 딸이 전현무 씨 나온 줄 알았대요”라는 메시지를 보냈다. 전현무는 KBS 아나운서로 재직할 당시 샤이니의 ‘루시퍼’ 안무를 패러디한 코믹 춤으로 예능감을 뽐내며 인기를 얻었다.
이에 폭소한 키는 “(전현무 씨가) 남의 노래를 유희적으로 만들었다. 아나운서인데 왜 그러는 지 모르겠다”고 밝혀 웃음을 더했다.
한편, 샤이니 키는 지난 26일 첫

솔로 정규 앨범 ‘페이스(FACE)’를 발매했다. 타이틀곡 ‘센 척 안 해 (One of Those Nights)’는 하우스 리듬 기반의 R&B 장르 곡으로, 연인과 이별 후 자신의 연약한 마음을 인정하는 모습을 담담하게 표현했다.
wjlee@mkinternet.com
사진|SBS 보이는 라디오[ⓒ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