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복면가왕` 가왕 왕밤빵, 4연승 성공하고 김연우·정동하 뒤 이을까

기사입력 2018-12-02 10: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2일 방송되는 MBC ‘복면가왕’에서는 장기집권 가왕으로서 당당히 존재감을 드러내기 시작한 3연승 가왕 ‘왕밤빵’의 세 번째 방어전 무대가 펼쳐진다.
이날 가왕 후보 결정전에 오른 두 복면 가수는 “출출하고 당이 떨어져서 왕밤빵 하나 먹어야겠다!”, “인생은 삼세판! 가왕 세 번 했으니 이제 물러나라!”라며 가왕석을 향한 강력한 의지를 드러냈다. 이를 들은 가왕 ‘왕밤빵’은 “당황스럽다. 제발 올라오지 않았으면 하는 사람들이 올라왔다”고 위축된 모습을 보여 스튜디오에 긴장감을 안겼다.
매 무대마다 담백하면서도 가슴을 저미는 감성으로 판정단을 사로잡아온 ‘왐밤빵’이 이번에는 여태까지 보여준 적 없는 색다른 무대를 준비했다. 그의 반전 있는 무대에 모두 놀란 것도 잠시, 유영석은 “장기 가왕이 되기 위해서 거쳐야 하는 과정”이라며 ‘왕밤빵’의 도전의식 을 칭찬했다. 과연 그가 장기 가왕으로 향하는 필수 과제를 성공적으로 끝마쳐 김연우, 정동하를 잇는 ‘4연승 남성가왕’ 트로이카를 이룰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가왕 결정전에 올라온 상대 복면 가수 또한 “가왕이 될 만한 충분한 자격을 갖췄다”, “관객 모두가 교감하는 듯 한 노래

다” 등의 극찬을 받으며 판정단을 사로잡았다. 결과를 예측할 수 없는 두 복면 가수의 대결에 많은 기대가 모인다.
파격적인 무대를 선보였으나 취향에 따라 갈리는 선곡으로 집권 이래 가장 큰 위기에 봉착한 ‘왕밤빵’, 과연 그는 무사히 왕좌를 지킬 수 있을지 2일 일요일 오후 4시 50분 ‘복면가왕’에서 확인할 수 있다.
shinye@mk.co.kr

화제 뉴스
  • [단독] 심정지 올 때까지 '폭행'…술 취해 동료 때린 남성
  • 아시아는 왜 코로나19에 강할까?…습관·변이 등 복합
  • '돈봉투 만찬' 안태근 재산 51억 신고…3년간 19억 늘어
  • 이용수 할머니 회견문 현장서 바뀌었다…"뒤늦게 알고 역정"
  • [단독]파주살인 부부, 사체유기 차량에 친딸을…
  • 결핵검사도 안 해…보조금·후원금 관리 '엉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