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비스’ 라이언 방? “필리핀 방송의 유재석”…"韓 녹화 4시간, 작가랑 사귈 뻔”

기사입력 2018-12-11 21: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허은경 객원기자 ]
'비디오스타’ ‘필리핀의 유재석’이라 불리는 라이언 방이 한국 방송에 대한 고충을 털어놨다.
11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월드클래스 특집! MADE IN KOREA' 편으로 곽윤기, 리아킴, 라이언 방, 한현민, 이승환이 출연했다. 특히 이날 여자친구의 예린이 특별 MC로 함께해 활기를 더했다.
이날 MC 박나래가 라이언 방에 대해 “한국 방송을 비디오스타로 마지막으로 은퇴하고 싶다고 말했다는데”라고 의문을 제기했다.
이에 라이언 방은 “필리핀에서 방송을 9년 동안 하지 않았나. 1시간 방송이면 1시간 녹화라고 전했다. 이어 그는 “그런데 깜짝 놀랐다. 한국은 7~8

시간 해야 한다고”고 열변을 토해 웃음을 자아냈다. 게다가 작가와 통화만 무려 4시간이나 했다는 것. 이에 대해 라이언 방은 “작가랑 사귈 뻔 했다. 첫사랑부터 여자 친구들도 4시간 이상 통화해 본 적이 없다”고 강조해 폭소를 안겼다.
한편 라이언 방은 필리핀 시청률 40%에 이르는 최고 인기 예능 프로 ‘잇츠 쇼타임’의 메인 MC로 활동하고 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최강욱, 1심 무죄 선고에 "예상하고 기대한 결과"
  • 윤 대통령 BBC 시사코미디 프로 등장에…이준석 "어떻게 해석해도 망했다"
  • 이종섭 국방부 장관 "형평성 차원에서 BTS의 군 복무가 바람직"
  • "문재인 정부, '탈원전 시 5년 후 전기요금 인상 불가피' 알고도 추진했다"
  • 박수홍, 검찰 조사 중 부친에게 폭행·폭언 당해…병원 후송
  • "필로폰하면 살 빠지는데"…마약 전문 유튜버도 놀란 돈스파이크 몸 사이즈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