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점박이 한반도의 공룡2: 새로운 낙원`, 스크린X 개봉 확정

기사입력 2018-12-12 08: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백악기를 생생하게 되살린 '점박이 한반도의 공룡2: 새로운 낙원'(감독 한상호)이 스크린X 개봉을 확정 지었다.
올 크리스마스 개봉을 앞두고 있는 '점박이 한반도의 공룡2: 새로운 낙원'은 백악기 시대 마지막 제왕 타르보사우르스 ‘점박이’가 협력자 ‘송곳니’, ‘싸이’와 함께 위험에 빠진 아들 ‘막내’를 구하고, 최강의 적 돌연변이 공룡에 맞서는 초대형 어드벤처다.
영화의 무대가 된 백악기는 약 1억 3,500만 년 전부터 6,500만 년 전까지의 기간으로 공룡들이 가장 번성했던 시기. 아시아 최강 공룡 ‘점박이’인 타르보사우루스와 함께 사이카니아, 모노클리니우스, 듕가리프테루스, 부경고사우루스, 카르노타우루스, 테리지노사우르스 등 약 300여 마리의 백악기 시대 공룡들이 대거 등장한다.
이 가운데 좌우 벽면을 동시에 스크린으로 활용하는 상영시스템인 스크린X로 개봉할 예정이라 관객들은 한 층 더 생생하게 백악기 시대를 경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제작진들은 무려 3만 4천km

에 달하는 중국 로케이션을 감행해 병풍바위 지대부터 전갈 협곡, 끝이 보이지 않는 사막까지 그 누구도 경험한 적 없는 상상 속 백악기 시대를 완벽한 재현에 성공, 스크린 안에서는 어떻게 담아냈을지 관객들의 기대감을 한 층 끌어올리고 있다. 12월 25일, 크리스마스 개봉.

kiki2022@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이임재 전 용산서장 첫 통화 보고는 '10시 32분'…위증 가능성 커져
  • [단독] "경찰이 9시 32분 무정차 요청"…이태원역 거부
  • 서울 지하철 노사 협상 결렬...아침 첫차부터 파업 돌입
  • "휘발유 없습니다"…기름 떨어진 주유소 '확대'
  • 가나전 논란의 순간들...심판은, 벤투는 왜?
  • [카타르] 팔 맞고 들어간 가나 선제골, 득점 인정된 이유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