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최진혁, 2019년 대만 단독 팬미팅…해외에서 더 뜨겁다

기사입력 2018-12-18 10: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배우 최진혁이 일본에 이어 대만 팬들과 만난다.
최진혁의 소속사 지트리크리에이티브는 18일 “최진혁이 2019년 2월 28일 대만에서 단독 팬미팅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지난 8일 일본 오사카 팬미팅을 마치고 온 최진혁은 내년 대만 팬미팅을 통해 아시아 팬들과 만남을 이어간다.
2015년 대만 팬미팅 이후 다시 대만을 찾게 된 최진혁은 형식적인 무대보다 멀리 있는 좌석의 팬들까지 찾아가 관객들과 보다 가까운 거리에서 소통하고, 팬미팅이 끝난 후 하이터치회를 진행하며 팬 한 명 한 명을 직접 만나 인사를 나눌 예정이다.
최진혁 대만 팬미팅 주최 측 관계자는 “최진혁이 출연한 드라마 ‘마성의 기쁨’이 대만에서 큰 사랑을 받았다. 자연스레 최진혁에 대한 반응도 뜨거워지며 팬미팅

요청이 쇄도했다. 팬들 뿐만 아니라 현지 매체 등에서도 최진혁을 향한 관심이 뜨거워 한류스타로서의 그의 입지가 탄탄해지는 것 같다”고 전했다.
지난 8일 오사카 팬미팅을 성공적으로 마친 최진혁은 현재 SBS 수목드라마 ‘황후의 품격’에서 열연을 펼치며 호평을 받고 있다.
happy@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공공기관 기관장 전용차량 운행기록은 '빈칸'…전수조사 676곳 중 22%
  • '10억 수수' 이정근 전 민주당 사무부총장 구속
  • 푸틴, 우크라이나 점령지 합병 조약 서명…"모든 수단으로 지킬 것"
  • 윤 대통령 부부 옆에 선 여성…알고보니 현대가 며느리
  • 23년 전 '이해민 살인사건' 범인 종신형 취소 석방에 유족 항소
  • 서울의대 출신 유튜버, 동문 여의사 '외모 품평' 논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