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아내의 맛’ 이만기, 아내 한숙희 염색 실력에 “이건 인권 침해” 황당

기사입력 2018-12-18 22: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만기 한숙희 사진=TV조선 ‘아내의 맛’ 캡처
↑ 이만기 한숙희 사진=TV조선 ‘아내의 맛’ 캡처
[MBN스타 안윤지 기자] ‘아내의 맛’ 이만기가 아내 한숙희에 인권 침해라며 불평불만을 내세웠다.

18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이만기, 한숙희 부부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이만기가 염색을 안 한다고 하자 한숙희가 스프레이 염색약을 뿌렸다. 이만기는 짜증내며 “옻 오른다”고 분노했다.


그렇지만 한숙희는 굴하지 않고 염색약을 발랐다. 한숙희는 “미용실 가면 20만원 짜리다”라며 염색약에 자부심을 보였다.

이만기는 핸드폰 카메라로 계속 자신의 머리 상태를 확인하며 불안함을 숨기지 못했다.

한숙희가 이만기 머리에 랩을 씌우자 이만기는 “이건 인권 침해다. 그만해라”하며 강력하게 대응했다.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불이 난 현대아울렛 최근 영상 보니…주차장에 종이박스 가득 쌓여 있었다
  • 경찰, '광주 실종 여중생' 대전서 데리고 있던 20대 남성 입건
  • 만취 여성 모텔 데려가 직장 동료 불러 함께 성폭행한 20대
  • 흉기 들고 편의점서 통조림 훔친 40대 남성 경찰 입건
  • [단독] 세입자 몰래 바뀐 집주인…수백 채 전세보증금 미반환 '경찰 수사'
  • 폭우 속 반지하서 이웃 할아버지 구한 중학생 '모범구민' 표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