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조들호2` 조달환·이미도, 능청스런 부부 케미 예고

기사입력 2018-12-19 08: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박신양 사단의 특급 에이스, 조달환과 이미도가 안방극장에 쫄깃한 긴장과 웃음을 선사한다.
KBS2 새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연출 한상우, 제작 UFO프로덕션)에서 환상의 부부 케미를 펼칠 조달환(안동출 역)과 이미도(오정자 역)의 좌충우돌 활약의 순간이 포착됐다.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은 소시민을 대변했던 지난 시즌1에서 한 걸음 더 나아가 대한민국을 뒤흔드는 거악과 맞서게 될 조들호(박신양 분)와 그의 숙명적 라이벌 이자경(고현정 분)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선과 악이란 대척점에 서서 정의를 향해 치열하게 맞설 두 인물을 통해 우리 삶을 깊숙이 관통하는 정의의 가치에 대한 더 크고 깊은 울림을 전한다.
이 가운데 전직 조폭 출신 횟집 사장 안동출(조달환 역)과 그의 화통하고 대범한 부인 오정자(이미도 역)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무슨 억하심정이 있었는지, 길바닥에 주저앉아 오열중인 이미도와 이를 감싸 안고 달래는 조달환의 표정 연기가 어딘지 모를 코믹한 웃음을 자아내고 있다.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의 깨알 웃음을 맡을 조달환과 이미도는 극의 재미를 살리는 풍부한 감정과 디테일한 연기 그리고 몸을 사리지 않는 열연으로 현장의 웃음과 에너지를 안기고 있다는 후문이다.
떴다 하면 시끌벅적 요란 법석을 떠는 안동출과 오정자 부부는 조들호의 혈압을 상승시키며 골머리를 썩게 한다고. 하지만 대의(?)를

위해 기막힌 공조를 펼침은 물론 조들호 사단의 없어서는 안 될 에이스로 등극한다고 해 두 사람이 펼칠 반전의 활약이 궁금해진다.
박신양을 도와 거악에 맞설 행동파 부부 조달환과 이미도는 어떤 활약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을지 2019년 1월 7일 오후 10시 첫 방송될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에서 확인 할 수 있다.
skyb1842@mk.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