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한끼줍쇼’ 접수한 조빈, #인간트리 #뇌섹남 #친화력甲

기사입력 2018-12-20 07:35 l 최종수정 2018-12-20 07: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노라조 조빈이 미친 비주얼과 반전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조빈은 지난 19일 밤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한끼줍쇼’ 마곡동 편 밥동무로 출연했다.
이날 조빈은 등장부터 기대를 저버리지 않았다. 평소 파격적인 패션을 선보여 주목을 받은 만큼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머리에 트리를 올렸고, 반짝이 의상에 망토를 둘러 웃음을 자아냈다.
방송 초반부터 미친 존재감으로 두각을 보인 그는 ‘뇌섹남’ 수식어와 서울대 출신이라는 풍문에 “재벌 그룹 중 나와 동명이인이 서울대가 아닌가 싶다. 굳이 아니라고 말씀 안 드리고 약간 즐기고 있다”며 유쾌한 면모를 드러냈다.
하지만 해명과는 달리 조빈은 빠른 암산 실력으로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이경규는 그의 신들린 암산 실력에 ‘형’이라고 칭했을 정도. 강호동은 그를 향해 “모든 걸 감추고 있는 천재 같다”고 말했고, 조빈은 “주산을 배운 세대라면 다 할 줄 아실 거다”고 말했다.
이어 인지도 대세로서 입지를 굳히고 있는 조빈은 한 끼 도전에 성공했고, 집주인과의 첫 만남에도 불구하고 남

다른 친화력으로 다가가 어색함을 풀었다. 특히 식사를 마친 조빈은 직접 준비한 케이크로 깜짝 파티를 선물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한편, 마곡동 한 끼 가족에 특별한 크리스마스를 선물한 조빈은 방송 이후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를 장악하며 뜨거운 화제를 모았다.
happy@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엎친 데 덮친 방역당국…원인 규명 총력
  • 유엔사, GP 총격 "남북 모두 정전협정 위반"
  • 이태원발 7차 감염까지 발생…n차 감염 우려
  • 스쿨존서 어린이 친 SUV…피해자 측 "고의"
  • 문 대통령 "한우 매출 급증, 국민 마음 와 닿아”
  • 자가 격리 이탈자 첫 실형…다른 이탈자들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