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오승윤, 최진혁에 정체 들켰다‥강렬한 엔딩 장식(황후의 품격)

기사입력 2018-12-20 08: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오승윤 최진혁 사진=SBS ‘황후의 품격’ 캡처
↑ 오승윤 최진혁 사진=SBS ‘황후의 품격’ 캡처
[MBN스타 안윤지 기자] 최진혁이 강렬하게 오프닝과 엔딩을 장식했다.

지난 19일 오후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황후의 품격’ 17, 18회에서는 천우빈(최진혁)이 오써니(장나라 분)의 치킨집 알바생 미스터리(오승윤 분)이 황태제 이윤이라는 것을 알게 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오프닝은 천우빈이 황실에 침입한 수상쩍은 남성을 추격하며 장식, 그 남성의 얼굴을 확인한 천우빈이 화들짝 놀라는 모습을 보여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유발했다.

그의 정체는 부원군 오금모(윤다훈 분)의 치킨집 알바생 미스터리(오승윤 분)로 자신을 제압한 채 추궁하는 우빈에게 황족 카드를 보여주며 황태제 이윤이라는 자신의 진짜 정체를 드러내었고 우빈은 그의 정체도 그가 황실에 왔었다는 사실도 비밀로 하겠다며 충성을 약속했다.

방송 말미에는 태황태후의 살인범으로 몰린 오써니가 도망을 다니던 중 이혁(신성록 분)을 끌어내릴 유일한 증거인 도청기

를 가져오기 위해 황실로 돌아갔다.

오써니를 추격하던 이혁과 민유라(이엘리야 분)는 황실 CCTV를 통해 황제전에 써니가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고 곧장 황제전으로 향했다. 오써니가 그들에게 잡힐 위기에 처한 일촉즉발의 상황에 우빈이 나타나 써니를 욕실 비밀통로로 끌어당기며 심장 떨리는 엔딩을 선사했다.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화제 뉴스
  • 안양·군포 교회, 제주 단체여행 뒤 9명 확진…34명 접촉
  • 불 켜진 윤미향 사무실…이번주 검찰 소환될 듯
  • 트럼프"9월 G7 정상회의에 한국도 초청 희망"
  • 헌팅포차 등 고위험시설 운영자제…방역수칙 위반 땐 처벌
  • [단독] 3년 만에 영업장 폐쇄 무효 판결…업체는
  • 파라솔 사라진 해운대, '안전개장' 한다지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