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정가은, ‘개 도살 반대’ 국민청원 독려…”동물보호법에 힘을 보태주세요”

기사입력 2018-12-20 11: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우주 인턴기자]
방송인 정가은이 ‘개 도살 반대’ 국민청원 참여를 독려했다.
정가은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글에서 “19만 완료! 앞으로 1만 남았습니다. 기간은 27일까지니 남은 기간 동안 서명은 쭈욱 하실 수 있어요! 많은 공유 바랍니다. 망치로 맞은 후 눈알이 튀어나온 상태에서 새끼에게 젖을 먹이며 죽어간 어미개를 위해 청원에 동의해주세요”라며 “간단한 서명으로 동물보호법을 강화하는데 힘을 보태주세요”라고 청원 참여를 부탁했다.
함께 공개된 사진 속에는 ‘개 도살을 멈추게 해달라’는 청와대 국민 청원글 캡처본이 담겼다.
정가은이 글을 올렸을 당시 19만 명이 동참했던 이 청원글은 정가은의 독려글이 올라온 지 11시간 만인 이날 오전 11시 현재 19만 7563명의 동의를 얻었다.
정가은의 청원글에 누리꾼들은 “인간의 잔혹함은 어디까지일까요”, “공유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동참합니다. 큰 일 하시네요”, “말도 안 돼요..이런 일이 있다니”, “공유 감사합니다. 동의했어요”,

“꼭 해야 할 일이라 생각해요” 등의 반응을 보이며 정가은에 힘을 보탰다.
한편, 정가은은 지난 2016년 결혼했던 동갑내기 사업가와 이혼, 딸 소이 양을 키우고 있다. 방송활동과 함께 유튜브 채널 ‘정가는TV’로 누리꾼들과 소통하고 있다.
wjlee@mkinternet.com
사진|정가은SNS[ⓒ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21대 국회, 53년 만의 단독 개원…박병석 국회의장 선출
  • 미 대선 '시계 제로'…코로나 이어 '흑인사망'
  • [단독] 쿠팡 부천센터 이전에도 확진자 있었다
  • [단독] 자살 암시한 10대…'집념의 6시간'
  • 군, 13번 포착하고도 몰라…해상경계 뚫려
  • 강남 한복판 치과의사 5500명 모이는 행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