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나의 영어사춘기 100시간` 김종민 "예능 아닌 다큐, 학생 된 느낌"

기사입력 2018-12-20 11: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제공ㅣtvN
↑ 사진제공ㅣtvN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방송인 김종민이 '나의 영어사춘기 100시간' 출연 소감을 밝혔다.
20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스탠포드호텔에서 tvN 새 예능프로그램 '나의 영어사춘기 100시간'(연출 박현우)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김원희, 이재룡, 김종민, 이사배, NCT 재민, 박현우PD가 참석했다.
이날 김종민은 "예능인 줄 알았는데 다큐멘터리더라. 시청자들도 공부하는 마음으로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처음에 영어를 못외워갔는데 제작진의 눈초리가 따가웠다. 웃기는게 중요한게 아니라 얼만큼 영어를 외워왔는지가 중요하더라. 그 때의 제작진의 눈빛을 잊을 수가 없다. 학생이 된 느낌이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해 첫 선을 보인 '나의 영어사춘기'는 많은 시간과 돈을 투자해도 영어를 어려워하는 사람들에게 '영어 울렁증'을 극복하게 해준 신개념 에듀 예능

프로그램이다.
'나의 영어사춘기 100시간'에서 출연진들은 약 2주간 하루 최소 7시간 이상씩 영어를 공부, 약 100시간의 집중 학습 후 달라진 모습을 공개한다. 시즌1에 이어 인기 영어 강사 이시원이 전문가로 등장해 특급 노하우를 전수한다.
'나의 영어사춘기 100시간'은 오늘(20일) 목요일 시작으로 매주 목요일 저녁 8시에 방송한다.
shinye@mk.co.kr

화제 뉴스
  • 김여정 3번째 담화는 도발 명분 쌓기? "대화 신호로 봐야"
  • [단독] 세차장 나오던 택시에 치여 50대 사망
  • [단독] 피투성이 될 때까지 강아지 폭행·학대
  • 여행가방 갇혔던 아이 끝내 숨져…상습폭행
  • 일 정부 "모든 선택지 놓고 대응"…보복 시사
  • 흑인인 전 경찰서장, 시위대 총격에 사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