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박중훈 `라디오스타` DJ 하차 "2년간 행복했다…죄송하고 감사"

기사입력 2018-12-20 17: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배우 박중훈이 KBS 해피FM '박중훈의 라디오스타' DJ에서 하차한다.
박중훈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박중훈의 라디오스타' DJ 하차 소식을 알렸다. 박중훈은 "2017년 1월부터 2018년 12월31일까지 딱 2년 간 '박중훈의 라디오스타' DJ를 했습니다. 매일 저녁 6~8시에 생방송을 한다는 게 물리적으로 쉽지는 않았지만 너무너무 큰 감사를 가지고 떠납니다"고 밝혔다.
박중훈은 "2시간 매일 좋은 음악을 들으며 퇴근길 청취자와 따뜻하게 소통했다는 건 '행복'이란 말 밖엔 표현할 길이 없을 정도"라며 "마음이 너무 건강해졌어요"라고 말했다.
청취자들에 대한 미안함도 전했다. 박중훈은 "무척 아쉬운 건 당연하고 제가 가장 큰 감정은 사랑해 주신 청취자님께 죄송하다는 마음이예요. 정말 죄송해요. 그리고 정말 감사했습니다. 이게 마침표가 아니라 쉼표이길 바랍니다"고 밝혔다.
박중훈은 "전 또 영화인의 길로 가렵니다. 아쉽고 죄송하지만 염치없는 부탁 드리고 싶어요. 저 격려의 박수 한번 쳐 주세요. 거듭 죄송하고 정말 감사했습니다"고 말했다.

이어 "마지막으로요 누군가 제게 영화가 더 좋아?
라디오가 더 좋아? 라고 묻는다면 저는 주저없이 공동 1등으로 좋다고 얘기 할 거예요"라고 애정을 덧붙였다.
KBS에 따르면 박중훈은 오는 31일까지 '박중훈의 라디오스타' DJ로 활약한다. 후임 DJ는 가수 김원준이다.
psyon@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엎친 데 덮친 방역당국…원인 규명 총력
  • 유엔사, GP 총격 "남북 모두 정전협정 위반"
  • 이태원발 7차 감염까지 발생…n차 감염 우려
  • 스쿨존서 어린이 친 SUV…피해자 측 "고의"
  • 문 대통령 "한우 매출 급증, 국민 마음 와 닿아”
  • 자가 격리 이탈자 첫 실형…다른 이탈자들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