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2018 KPMA]비투비, 발라드상·본상 `2관왕` 쾌거

기사입력 2018-12-20 21:33 l 최종수정 2018-12-20 21: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그룹 비투비가 '2018 KPMA'에서 발라드상을 수상했다.
20일 경기도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2018 대한민국대중음악시상식(이하 '2018 KPMA)'가 열렸다. 이날 비투비는 '그리워하다'로 발라드 부문 주인공의 기쁨을 맛봤다.
비투비는 "첫 회 시상식에서 이렇게 상을 받아, 이보다 더한 영광이 어딨을까 생각한다. 앞으로도 아티스트로서 더 좋은 모습만 보여드리도록 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그리워하다'를 만든 비투비 임현식은 "사실 곡을 쓰는 게 쉬운 일은 아닌데 이렇게 큰 사랑을 받을 때마다 정말 힘이 난다. 앞으로도 좋은 음악 더 많이 만들어 여러분에게 큰 힘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 감사하다"고 전했다.
비투비는 이후 본상 트로피도 품에 거머쥐며 2관왕의 기쁨을 맛봤다. 정일훈은 "이렇게 상을 두 번이나 받게 돼 얼떨떨하다. 무슨 말을 해야할지 모르겠다. 이렇게 의미있는 상을 받게 돼 감사드린다"며 소속사 및 팬들에게 고마움을 돌렸다.
프니엘은 "시상식에서 상 두 번 받는 건 처음인 것 같은데

영광이라고 생각한다. 비투비가 언제 7명이 모일 수 있을지 모르겠지만 그날까지 잘 기다려주고 많은 사랑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비투비는 '그리워하다'를 비롯해 올 한 해 동안 '너 없인 안 된다', '아름답고도 아프구나' 등을 연이어 히트시키며 큰 사랑을 받았다.
psyon@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21대 국회, 53년 만의 단독 개원…박병석 국회의장 선출
  • 미 대선 '시계 제로'…코로나 이어 '흑인사망'
  • [단독] 쿠팡 부천센터 이전에도 확진자 있었다
  • [단독] 자살 암시한 10대…'집념의 6시간'
  • 강남 한복판 치과의사 5500명 모이는 행사
  • 문 대통령, 양산 평산마을에 2630.5㎡ 부지 매입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