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마이웨이’ 김영옥 “큰손주, 3년 전 무면허 음주운전 차량에 치여”

기사입력 2018-12-20 22: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김영옥 아픈 사연 사진=TV조선 ‘마이웨이’ 캡처
↑ 김영옥 아픈 사연 사진=TV조선 ‘마이웨이’ 캡처
[MBN스타 김노을 기자] ‘마이웨이’ 김영옥이 아픈 가정사를 털어놨다.

20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마이웨이’에서는 배우 김영옥이 큰손주에 얽힌 가슴 아픈 사연을 공개했다.

이날 김영옥은 “큰손주가 3년 전에 만취한 무면허 운전자가 운전한 차에 치이는 사고를 당했다. 심지어 대포차였다”고 털어놨다.

그는 “손주는 택시를 잡고 있었다

. 그런 사고가 발생했는데 어떻게 할 방법이 없었다”고 사고 당시를 회상했다.

목숨이 위험할 만큼 큰 사고였지만 큰손주는 휠체어를 타고 움직일 수 있을 만큼 회복됐다.

김영옥은 “아픈 딸을 대신해 지금은 내가 손주를 돌보고 있다”며 “‘내가 버텨야 이 애를 돌볼 수 있다’는 생각을 갖고 산다”고 말했다. 김노을 기자 sunset@mkculture.com

화제 뉴스
  • 안양·군포 교회, 제주 단체여행 뒤 9명 확진…34명 접촉
  • 불 켜진 윤미향 사무실…이번주 검찰 소환될 듯
  • 트럼프"9월 G7 정상회의에 한국도 초청 희망"
  • 헌팅포차 등 고위험시설 운영자제…방역수칙 위반 땐 처벌
  • [단독] 3년 만에 영업장 폐쇄 무효 판결…업체는
  • 파라솔 사라진 해운대, '안전개장' 한다지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